facebook youtube
닉쿤 음주운전 목격자 "사고 낸 후 편의점에서…"
12-07-26 20:4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서현진 기자] 아이돌 그룹 2PM멤버 닉쿤의 음주운전 사고 현장이 '생생정보통'을 통해 공개됐다.

26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생생정보통'에서는 닉쿤의 음주운전 사고 현장을 찾아 당시 벌어진 사건의 정황을 살펴봤다.

이날 방송에서 제작진은 사고 목격자와 인터뷰를 나눴고, 그는 음주운전 사고를 낸 닉쿤의 상황을 설명했다.

이 목격자는 "가까이 가서 닉쿤 씨가 술을 마셨나, 안 마셨나 냄새를 맡아보려고 하니까 쓱 편의점으로 들어가서 음료수 두 개를 사가지고 나오더라. 그걸 마시고 (음주)측정을 하면 수치가 적게나온다는 걸 배운 것 같다"고 증언했다. 편의점 아르바이트생 역시 당시 닉쿤이 음료수를 사갔다고 밝혔다.

사고 목격자는 "피해자 셔츠에 피가 묻었고, 퍽 소리가 날 정도로 세게 박아서 119에 신고 전화를 했다. 경찰이 (닉쿤에게) '술 드셨냐'고 하니까 한국말이 서툴더라. 그가 '예, 조금'이라고 말했다. 음주측정기로 음성, 양성 판단만 했는데 닉쿤이 불자 삐 소리가 났다"고 설명했다.

닉쿤의 음주사고 사건을 맡은 강남경찰서 교통조사과 전병천 계장은 "운전을 해서 사람을 다치게 했으니까 교통사고처리 특례법이 작용한다. 또 술을 마시고 운전을 했기 때문에 도로교통법을 적용해 죄명이 두 개가 붙는다"고 알렸다.

한편 닉쿤은 지난 24일 오전 2시 30분께 공연연습 후 식사 자리에서 맥주 2잔을 마신 뒤, 귀가하던 중 서울 강남구 학동사거리 부근 이면도로에서 오토바이와 접촉사고를 냈다.

사고 당시 닉쿤의 음주 측정 결과는 0.056%으로 면허정지 처분을 받아 논란이 불거졌다.

[닉쿤이 음주사고를 낸 현장 목격자의 증언이 방송된 '생생정보통'. 사진 = KBS 방송 캡처] 서현진 기자 click077@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기성용♥한혜진, 결혼 10년 차에도 여전하네…달콤한 럽
배우 한혜진(41)이 근황을 전했다. 한혜진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이에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어딘가를 바라보며 포즈를 취하고 있는 한혜진의 모습이 담겼다. 한혜진은 재킷 형태의 하얀색 상의...
해외이슈
“아이 10명 낳겠다”, 아내는 시어머니와 냉전중인데 23살 남편은 젊은아빠 꿈[해외이슈]
“난 100% 식인종” 36살 불륜·성폭행 배우, 몸에 삼각형 문신 새겨[해외이슈](종합)
“난 100% 식인종, 당신을 먹고싶다” 불륜·성폭행 36살 배우의 충격적 증거 공개[해외이슈]
'16살에 임신' 일본 모델, 화목한 일상 공개 "오랜만에 스티커 사진" [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