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이렇게 작다고?'…청하, 비현실적 소두
제니, 착시 부르는 자수 원피스 '아찔'
채리나, 임신 위해 '이것'까지?…대단해
오채원, 얼굴보다 더 큰 가슴 '충격적'
'작정했네'…신재은, 비키니 입고 쩍벌
'너무 말랐잖아'…로제, 몹시 사이 안 좋은 허벅지
'저세상 잘생김'…진, 꼬질한 와중 빛나는 얼굴
이연복 "직원들과 단체사진 안 찍어"…이유 '소름'
.
[경상남도 창녕군] 낙동강이 빚은 국내 최대 내륙 습지, 창녕 우포늪
16-05-18 15:3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1억 4천만 년의 원시 자연 그대로를 간직한 천연 늪 속에 희귀 동식물이 서식하는 자연 생태계의 박물관.

원시 생태계를 간직한 우포 늪지대는 언제 찾아가도 자연의 신비에 감탄을 자아내게 한다. 우포늪은 소벌이라고 불리는 우포, 나무벌 목포, 모래벌 사지포, 그리고 가장 작은 늪인 쪽지벌까지 4개의 늪으로 이루어져 있다. 담수 면적만도 2.3제곱킬로미터로 국내 최대 내륙 습지이며 1000여 종의 동식물이 서식하는 자연 생태계의 박물관이다. 초여름에서 가을 사이에는 희귀식물인 가시연꽃과 마름, 생이가래, 자라풀 등의 수초가 늪을 덮으며, 이국적인 풍경을 빚어낸다. 겨울에는 쇠기러기와 청둥오리, 큰고니 등 수천 마리의 철새들이 아침저녁으로 늪 위를 날아다니는 풍경이 이젠 그리 낯설게 느껴지지 않는다.



우포늪은 지질시대에 걸쳐서 빙기의 해수면 변동과 낙동강의 반복적인 홍수가 남긴 흔적이자 자연의 선물이다. 홍수 때 낙동강 물이 역류하면서 수심이 깊어지고 평소에는 낙동강으로 자연 배수되어 수심이 낮아졌는데, 대하천인 낙동강 물이 소하천인 토평천을 따라 거슬러 올라가면서 퇴적물이 쌓여 자연제방이 생기고, 그 안쪽에 물의 일부가 남아서 소벌, 나무벌, 모래벌 등 배후습지성 호수가 생긴 것이다. 현재 우포와 목포 및 주변 지역의 습지는 1970년대 초 인 공제방을 쌓아 홍수 때 낙동강물의 유입을 막고 배수, 개답 후 농토가 되었다. 우포가 소벌이라 불리는 것은 지세와 관계가 있다. 우포가 자리한 장재리는 소목과 장재리 둘로 나뉘며, 소목 남쪽에 우항산(牛項山)이 있다. 그 일대 지세가 소의 형상인데다 우항산은 소의 목 부위에 해당하는 위치라서 소목 또는 소벌이라는 지명이 유래한 것으로 본다.

[내용 및 사진 출처 = 롯데관광 추천여행지 1040 대한민국 감동여행]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채리나, 임신위해 '이것'까지?…대단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 룰라 채리나가 임신을 준비하기 위해 치칠 수술을 받았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24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SBS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에는 룰라 멤버 김지현과 채리나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
종합
연예
스포츠
방탄소년단 "2020년 가장 집중하고 싶은 것...
트와이스·청하 '코로나19 예방은 마스크가 필수' [MD동영상]
블랙핑크 로제 '금발 여신의 싱그러운 미소' [MD동영상]
모델 아이린, 눈에 띄는 올블랙 공항패션 '파리로 출발'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베놈2’ 톰 하디X우디 해럴슨 촬영현장 전격 공개, “최강 빌런과 맞대결”[해외이슈]
클린트 이스트우드, “트윗 날리는 트럼프 대신에 블룸버그 뽑는게 최선”[해외이슈]
봉준호가 사랑하는 쿠엔틴 타란티노, “56세에 이스라엘서 첫 아들 낳아”[해외이슈]
[종합]‘기생충’ 배급사 “이해해, 트럼프는 자막을 읽을 수 없잖아” 직격탄[해외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