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알고 보면 근육질'…치어리더, 다부지게 마른 몸매
"시민 독재"…주호민, 기안84 논란에 소신 발언
오인혜, 사망 전 잠시 올린 글 파문 "범죄"
김민석이 제압한 몰카범, 알고보니…충격
허재·허훈, 父 발언에 가정 파탄 위기까지
BJ엉두, 케이 속옷 공개 "입고 집에 왔다"
너무하네…치어리더, 티셔츠 수준 원피스
"미친…" 이덕화, 후배에 결국 분노 '살벌'
.
[MD리뷰] '고산자' 차승원, 프로입담러…'삼시세끼' 먹고 업그레이드
16-08-24 22:0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배우 차승원이 예능 '삼시세끼' 출연 이후 한층 강력해진 입담을 뽐냈다.

24일 오후 포털사이트 네이버 V앱에서는 영화 '고산자, 대동여지도'(이하 '고산자)' 무비토크 라이브가 진행됐다. 강우석 감독과 함께 출연배우 차승원, 유준상, 김인권 등이 참석해 이야기 꽃을 피웠다.

이날 단연 차승원의 화려한 입담이 눈길을 끌었다. 먼저 그는 "극 중 실존 인물인 고산자 김정호 선생님을 맡아 촬영 전 걱정과 근심이 많았다"며 "다행히 무사히 잘 끝 마쳤다"고 출연 소감을 밝혔다.

답변에 재치를 버무리며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끌었다. 차승원은 "요 근래 내가 보여드린 모습은 늘 솥 앞에 있었다"라며 "사실 내가 솥이었을 수도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그는 아이돌의 인사법을 빌려 "차 솥입니다"고 덧붙여 폭소를 안겼다.

차승원은 이내 진지한 자세로 돌아와 작품에 참여한 소회를 전했다. 그는 "나 조차도 영화 속 모습이 생소했다. 내가 찍었는데도 불구하고 저랬었나 싶더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는 "원래 연기를 함에 있어서 그날 분량에 대해 많은 생각을 하고 촬영장에 향한다"라며 "그런데 '고산자'는 강우석 감독님 덕분에 현장이 그렇게 크게 부담되지 않았다"고 전했다.

차승원은 "이번 작품을 통해 새로운 얼굴을 꼭 굳이 보여드려야 한다기 보다는 감독님을 의지하고 믿고 촬영에 임했다. 그래야 여러분께 안 보여드린 색다른 얼굴이 자연스럽게 나오지 않을까 생각했다"고 말했다.

역사적 인물을 연기한다는 부담감을 딛고 '고산자' 출연을 결정한 이유도 밝혔다. 그는 "감독님께 캐스팅 의뢰를 받고 3주가 지나서야 답변을 드렸었다"고 얘기했다.

차승원은 "사실 시나리오를 읽고 왜 나한테 이 역할을 줬는지는 알 거 같았다. 마음 속으로는 꼭 출연해야지라는 생각은 있었다"라며 하지만 이 위대한 역사 속 인물을 내가 얼마나 잘 해낼 수 있을까에 대한 부담이 있었다. 그래서 차마 감독님께 내가 잘 할 수 있겠다는 말씀을 못 드렸었다"고 덧붙였다.

강우석 감독의 신작 '고산자'는 역사로 기록되지 못한 고산자 김정호의 감춰진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다음달 7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사진 = 네이버 V앱 화면 캡처] 김나라 기자 nara927@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오인혜, 사망 전 올린 글 파문 "범죄"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고(故) 배우 오인혜(36)가 세상을 떠나기 전 마지막으로 SNS에 게재한 글이 뒤늦게 포착돼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17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오인혜가 사망하기 전 인스타그램에 올렸다가 삭제했다는 게시글이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블랙핑크’ 콜라보 셀레나 고메즈, 페이스북 저커버그에 직격탄 “인종차별·혐오 확산 계정 폐쇄하라” 요구[해외이슈]
헨리 카빌 DC ‘슈퍼맨’ 복귀, “3편 계약…카메오까지 최대 6편 출연”[해외이슈]
‘매드맥스’ 톰 하디, 다니엘 크레이그 잇는 새로운 ‘제임스 본드’[해외이슈]
키아누 리브스 "'매트릭스4'는 러브 스토리, 엄청난 액션도 있다…프리퀄 아냐" 기대감↑[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