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경기도 파주시] 음악이 흐르는 작은 방에서 아날로그 감성에 젖어들다. 카메라타
16-08-31 15:0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라디오 스타 DJ가 손수 들려주는 음악이 있는 곳. 커피 향 그윽한 공간에 울려 퍼지는 클래식의 선율이 마음을 뒤흔든다.

'카메라타(CAMERATA)'는 '작은 방'이란 뜻의 이탈리아어다. 또한 16세기 후반 이탈리아 피렌체의 예술 후원자였던 백작 조반니 데 바르디의 살롱에 드나들던 시인, 음악가 등 예술가 모임의 이름이기도 하다. 이곳의 주인은 1970~1980년대 라디오와 TV를 종횡했던 아나운서 겸 DJ 황인용 씨다. 감미로운 목소리로 '밤을 잊은 그대'들에게 설렘과 위로를 주던 그가 고향 파주로 돌아와 또 다른 세상을 열고 있다.



카메라타는 파주시 헤이리 예술마을 안에 있다. 카메라타의 첫인상은 무덤덤하다. 겉에서 보면 창도 없는 듯한 건물인데다 외벽 마감 또한 장식성 없는 노출 콘크리트다. 이 건물을 꾸미고 있는 것은 외벽 벽면을 따라 하얀 수피를 뽐내며 늘어서 있는 자작나무 몇 그루다. 출입문을 열고 내부로 들어서면 꽤 넓은 실내공간에 놀라게 된다. 창문 하나 없이 밀폐된 건물처럼 보이던 외부와는 달리 자연광이 그윽한 실내에 또 한 번 놀란다. 이어 시선을 끄는 것은 탁 트인 홀 정면에 매달린 육중한 스피커 두 조다. 모양이 독특해서 그 자체만으로도 인테리어적인 효과가 충분하다. 스피커를 중심으로 왼쪽에는 그랜드피아노, 오른쪽에는 1만여 장의 클래식 LP판이 있으며 진공관 앰프도 설치되어 있다. 카메라타의 중추신경계가 집결된 곳이라고 할 수 있겠다. 카메라타는 공연장이기도 하다. 한 달에 한 번 정도 클래식 공연이 열린다. 오랜시간 여유롭게 머물며 음악에 빠져들고 싶다면 비교적 한가한 주중이 좋겠다.

[내용 및 사진 출처 = 롯데관광 추천여행지 1040 대한민국 감동여행]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서진 홍콩 도망? 15년만에 밝힌 속마음 "인생 제일 큰
배우 이서진이 과거 홍콩에서 칩거했던 시절을 회상하며 인생 최대의 위기였다고 말했다. 지난 2일 유튜브 채널 '채널 십오야'에는 '나영석의 나불나불'이라는 새로운 콘텐츠가 공개됐다. '아는 형이랑 첫 나불'이라는 제목의 영상에는 나...
해외이슈
‘패션 브랜드 론칭’ 안젤리나 졸리 “재단사 채용합니다, 지원하세요”[해외이슈]
‘성전환’ 엘리엇 페이지, “유명 男배우가 나와 성관계하겠다고 협박”[해외이슈]
톰 홀랜드 “‘스파이더맨4’ 제작 중단, 파업 작가들과 연대하기 위해”[해외이슈]
[공식]크리스토퍼 놀란 ‘오펜하이머’,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러닝타임 3시간 미만[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