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위너 진우 입소현장, 왜 이렇게까지? '난감'
'이병헌 동생' 소유 럭셔리 펜션 공개…입이 쩍
이윤미, 둘째 다운증후군설에 침묵 이유는
팝핀현준 성질 참던 박애리, 결국 정신과行
EXID LE, 은밀한 곳 위치한 타투 공개 '아찔'
핫팬츠 현아, 과감 자세 화보…눈 둘 곳 없네
'이혜성♥' 전현무, 결혼식까지 언급? '솔직'
'국제 망신' 김재중의 만우절 코로나19 농담
.
[MD인터뷰②] 유해진이 '삼시세끼'를 사랑하는 이유
16-10-05 12:1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신소원 기자] "'삼시세끼'의 멤버 구성이 나 PD까지 모두 좋고 편해요. 특히 차승원 씨가 그렇고 (손)호준이가 그랬고, 주혁이는 튀지 않고 잘 따라와주는 사람들이 섞여있으니까 내가 뭘 해서 웃겨야지, 라는게 없고 그냥 까불게 돼요."

배우 유해진은 5일 서울 삼청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영화 '럭키'(감독 이계벽) 인터뷰에서 케이블채널 tvN '삼시세끼'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전했다. 유해진은 '삼시세끼'를 예능으로 생각하지 않고 '반 다큐'라고 표현했다. 그만큼 유해진을 포함한 멤버들의 솔직한 모습과 자연의 풍광을 담아내 시청자들의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아재개그를 좋아하지만(웃음), 영화에서도 아재개그를 남발했다면 관객 분들이 못 볼 것 같아요. 사실 제가 작품에서 그런 것을 원하지는 않아요. 쉬운 말장난을 하고 싶지도 않고 상황이 주는 코미디를 좋아해요. 애드리브도 현장에서 많이 만들어지는 것도 있지만 그 전에 많이 생각을 해야해요. 그런 점에서 '삼시세끼'는 예능이라는 생각을 잘 안하는 것 같아요. 선한 사람들이 있다는 게 큰 장점이 되는 것 같아요."


유해진은 '삼시세끼'를 가리켜 '하나의 작품'이라고 표현했다. 그동안 수도 없이 많은 작품에서 주, 조연을 해왔던 그에게 '삼시세끼'는 수 개월 동안 함께 살을 부대끼고 함께 만들어낸 소중한 작품과도 같다. 어촌편 이후 고창편, 그리고 앞으로 또 '삼시세끼' 출연에 대한 가능성을 열어두며 애정을 드러냈다.

"사실 '삼시세끼'로 인한 연기 부담도 있어요. 삼시세끼 나오는 모습이나 영화관에서의 모습이나 큰 차이 없네, 그렇다면 제겐 안 좋은 평가가 되니까 스스로 '배우 유해진', 앞에 배우라는 수식어가 붙기에 민망하지 않으려면 노력하는 수밖에 없어요."

[유해진. 사진 = 쇼박스 제공]
신소원 기자 hope-ssw@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윤미, 둘째 다운증후군설에 침묵 이유는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배우이자 작곡가 주영훈의 아내인 이윤미가 둘째 딸의 다운증후군 루머에 대해 입을 열었다. 1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2'(이하 '우다사2')에서 이윤미는 박은혜에게 "나는 댓글 중에, 차...
종합
연예
스포츠
위너 김진우, 육군훈련소로 가는 길 '짧은 머...
양동근 "나는 운이 좋은 선수였다" 은퇴기자회견서 눈물 [MD동영상]
송혜교 "어릴 때 부터 변하지 않은 것? 사람 관계" [MD동영상]
장미인애 "한국서 배우로 활동 안하겠다" 은퇴 선언, 왜?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오프라 윈프리 "코로나19 극복 위해 122억 기부"…미국인 구호 활동 [해외이슈]
사무엘 L. 잭슨 "코로나19로 사회적 거리두기 中…칩거하며 '킹덤2' 봤다" [해외이슈]
'슈퍼맨' 출연 배우 빈센트 마젤로, 사망…향년 68세 [해외이슈]
앰버 허드, 조니 뎁 약점 캐내려 사설탐정까지 고용…"누구도 악담하지 않아"[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