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심은진 "베복 시절 폭력행사? 나보다도…" 폭로
'이어폰 좀 넣고요'…강다니엘, 다급하게 포즈 완성
남태현 "목숨 끊으려 시도…멈춰달라" 호소
설리 사망 동향보고서 유출…분노 여론 일파만파
'이렇게 글래머였나?'…박지민, 터질 듯한 가슴
'파격 끝판왕'…김희정, 스카프로만 가린 상체
51세 모델 이소라, 충격 근황 "치매"
이용진, 김태희·비 부부와 깜짝 인연 공개
.
우도환, '매드독' 시청률 1위 공약 실천…유기견 봉사 활동
17-12-27 10:2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배우 우도환이 '매드독' 시청률 공약을 지키며 기분 좋은 봉사 활동에 나섰다.

지난 26일 우도환은 경기도 남양주에 위치한 한 유기견 보호 센터에서 봉사 활동을 펼쳤다. 앞서 '매드독'팀은 드라마 방영 전 네이버 V라이브 '매드독X앞터V'를 통해 동시간대 시청률 1위시 유기견 봉사 활동에 나서겠다는 공약을 내 걸었던 바 있다. 이에 우도환은 '매드독'의 시청률 1위 달성을 기뻐하며 시청자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담아 공약을 실천했다.

봉사 활동을 진행한 곳은 평소 유기견을 후원하고 있는 같은 소속사 배우 한보름을
통해 연을 맺은 유기견 보호 센터다. 약 네 시간 동안 진행된 봉사 활동은 우도환을 비롯해 배우 한보름, 조혜정 및 스태프가 함께 참여했다.

사진 속 우도환은 고무장갑과 마스크를 착용하고 장화를 신고 쪼그려 앉아 설거지를 하고 있는 모습이다. 설거지 외에도 유기견과 유기묘가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보호소 내 견사, 묘사 청소, 사료 주기 및 사료 지원 등 최선을 다해 봉사 활동을 마무리했다. 이렇게 우도환은 자신의 몫을 톡톡히 해내며 이번 봉사를 계기로 유기견 보호 실천에 한 발짝 다가섰다.

특히, 우도환을 비롯한 봉사 참여자들 모두 함께 즐거운 마음으로 봉사 활동에 임했다는 후문이다. 우도환은 시청자들에게 받은 사랑만큼이나 유기견과 유기묘에 많은 사랑을 쏟으며 그의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한편, 지난 11월 종영한 KBS 2TV 수목드라마 '매드독'은 천태만상 보험 범죄를 통해 리얼한 대한민국의 현실을 신랄하게 드러낸 센세이셔널한 보험 범죄 조사극으로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하며 성공적으로 종영했다. OCN 드라마 '구해줘'에 이어 '매드독'에서 뛰어난 연기로 호평을 받으며 슈퍼루키로 등극한 우도환은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사진 = 키이스트 제공] 김미리 기자 km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데일리토픽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남태현 "목숨 끊으려 시도…멈춰달라"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故 설리(본명 최진리)의 안타까운 죽음에도 악플러들의 무분별한 공격이 계속되며, 연예계가 쑥대밭이 됐다. 다이나믹듀오 최자에 이어 에프엑스 크리스탈까지 악플 테러에 시달린 가운데, 가수 남태현은 호소글까지 남겼다. ...
종합
연예
스포츠
권소현·비비 '보면 볼수록 매력적인 미모' [...
성훈·이시언, 서울패션위크에서 만난 무지개회원들 [MD동영상]
스트레이키즈 현진·아이엔·방찬 '시선을 사로잡는 미소년들' [MD동영상]
정찬성, 오르테가의 손하트에 '부끄러워'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해리포터’ 다니엘 레드클리프, 마블 ‘울버린’ 팬 포스터 등장 “강렬”[해외이슈]
마블 ‘앤트맨3’ 2021년 촬영 시작, 2022년 여름 개봉 예정[해외이슈]
‘엣지 오브 투모로우2’ 각본 완성, ‘미션 임파서블8’ 이후 촬영 가능[해외이슈]
엘르 패닝, “안젤리나 졸리의 양육과 보호본능 너무 아름다워” 극찬[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