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대마초 흡연' 한주완, 곰방대까지 직접 만들어 피워
18-05-10 13:2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지원 기자]배우 한주완이 대마초 흡연 혐의로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서울서부지법 형사11부(조병구 부장판사)는 한주완에게 지난달 4일 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위반(대마) 혐의로 징역 8개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이와 더불어 한주완은 40시간의 약물치료 강의 수강과 320만원 추징도 함께 선고받았다.

한주완은 지난해 1월 한 앱을 통해 알게 된 판매자에게 대마초 약 10g을 구입해 흡연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곰방대를 직접 만들어 대마초를 흡연한 후 같은 달 23일에도 또다시 대마초를 구입하려 했다. 하지만 판매자와 연락이 닿지 않아 미수에 그친 혐의를 받고 있다.

한주완은 재판 과정에서 범행을 시인하고 반성의 뜻을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재판부는 한주완이 마약을 유통하려는 의도는 없었다고 판단했다.

이에 한주완 소속사 스타하우스엔터테인먼트는 10일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측은 "대마초 흡연 혐의로 재판을 받아 집행유예 판결을 받은 것이 사실이다"라며 "한주완은 절차대로 성실히 조사에 임했고, 현재 자숙 중에 있다"고 전했다.

하지만 한주완은 이미 지난 달 선고를 받아 뒤늦게 이 사실이 알려진 상황. 배우 한주완의 아무도 몰랐던 자숙과 반성이 더 씁쓸한 이유다.

[사진=한주완 SNS] 김지원 기자 jiwonkim@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손흥민 토트넘 'VAR로 망했다'→판정 뒤집혀 3위에서 5
손흥민이 뛰고 있는 잉글랜드 프리미어 리그 토트넘이 VAR 때문에 손해(?)를 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토트넘은 21경기에서 11승3무7패를 기록중이다. 승점 36점으로 5위를 달리고 있다. VAR 때문에 골 취소가 되지 않았다면 맨체스터 ...
해외이슈
‘전설의 배우’ 찰리 채플린 손녀, ‘아바타3’서 나비족 빌런으로 등장[해외이슈]
“눈썹 끝이 위로 올라갔다”, 킴 카다시안 성형수술 의혹 제기[해외이슈]
故 아론 카터 형 닉 카터, “성폭행 피해 주장 여성 상대로 맞소송”[해외이슈]
‘지젤 번천과 이혼후 은퇴’ 톰 브래디, “당분간 데이트 안하고 솔로로 지낸다”[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