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남태현 "나도 악플 힘들어 목숨 끊으려…" 호소
'파격 끝판왕'…김희정, 스카프로만 가린 상체
51세 모델 이소라, 충격 근황 "치매"
당당했고 뜨거웠던 설리…별이 된 25년의 삶
이용진, 김태희·비 부부와 깜짝 인연 공개
'무관중 북한전' 치른 손흥민, 사이다 발언
김승현, 여자친구 공개 거부 이유가…
"20억↑"…대도서관, 입 쩍 벌어지는 수입
.
(주)피알앤, 신제품 ‘헤드스파7 파우더리 헤어퍼퓸’ 5월 27일 카카오메이커스 선출시
19-05-28 10: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여동은 기자] 정수리 및 두피 기름기와 냄새 제거에 도움
(주)피알앤이 신제품 ‘헤드스파7 파우더리 헤어퍼퓸’을 지난 5월 27일 카카오 메이커스에서 선 공개했다고 밝혔다.

‘헤드스파7 트리트먼트’에 이은 (주)피알앤의 신제품 헤드스파7 파우더리 헤어퍼퓸은 헤어와 두피의 기름진 현상을 완화하는데 도움을 주는 제품으로, 카카오메이커스 선 출시에 이어 6월 중 자사몰과 오픈마켓에서 정식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헤드스파7 파우더리 헤어퍼퓸은 오후가 되면 정수리가 기름져 고민인 분이나 호르몬으로 인해 머리 냄새 등이
심한 청소년들이 사용하면 만족할 만한 제품이다.

은은한 향기를 품은 다공성 파우더가 함유돼 모발에 오래도록 향기가 남아 있도록 도와주며, 미세먼지 같은 위해 물질이 직접적으로 두피에 닿는 것도 방지해 준다. 향기를 지속시켜 주는 부향으로는 라비앙로즈, 시트러슬리, 에르베 등이 사용됐다.

피지 흡수력이 뛰어나 기름진 두피와 지성 두피에 사용 시 피지를 흡착하여 기름진 현상을 제거해 주는 것도 헤드스파7 파우더리 헤어퍼퓸의 특징이다. 특허 받은 두피진정성분이 자극받고 열감이 있는 두피를 진정시키는 동시에 유수분밸런스 조절에도 도움을 준다.

기름기로 인해 달라붙고 축 처진 머리가 고민일 때도 사용하면 머릿결에 숨을 불어넣어 보송하게 만들어 주고 볼륨감도 선사한다.

사용법도 간단하다. 헤드스파7 파우더리 헤어퍼퓸의 수분층과 파우더가 섞이도록 3~4회 정도 충분하게 흔든 다음 두피와 모발에 4~5회 정도 골고루 분사해 준 뒤 톡톡 두드려 흡수시켜 주면 된다.

(주)피알앤 담당자는“500억 판매신화를 올린 헤드스파7 트리트먼트에 이어 헤드스파7 파우더리 헤어퍼퓸을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 고객들의 헤어와 두피를 위한 다양한 헤어제품 라인들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여동은 기자 deyuh@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데일리토픽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남태현 "목숨 끊으려 시도…멈춰달라"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故 설리(본명 최진리)의 안타까운 죽음에도 악플러들의 무분별한 공격이 계속되며, 연예계가 쑥대밭이 됐다. 다이나믹듀오 최자에 이어 에프엑스 크리스탈까지 악플 테러에 시달린 가운데, 가수 남태현은 호소글까지 남겼다. ...
종합
연예
스포츠
권소현·비비 '보면 볼수록 매력적인 미모' [...
성훈·이시언, 서울패션위크에서 만난 무지개회원들 [MD동영상]
스트레이키즈 현진·아이엔·방찬 '시선을 사로잡는 미소년들' [MD동영상]
정찬성, 오르테가의 손하트에 '부끄러워'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엣지 오브 투모로우2’ 각본 완성, ‘미션 임파서블8’ 이후 촬영 가능[해외이슈]
엘르 패닝, “안젤리나 졸리의 양육과 보호본능 너무 아름다워” 극찬[해외이슈]
‘호크아이’ 제레미 레너, 술·마약 취해 전 부인 살해 협박 “충격”[해외이슈]
미란다 커, 이제 세 아이 엄마…셋째 마일스 출산 "더없이 기쁘다" [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