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한서희X정다은, 母도 응원했는데…충격
치어리더, 심각 하의실종 '아예 안 보여'
김건모 초이스 업소 여성, 장지연 닮은꼴?
정일우·정해인, 알고보니 친척…깜짝 고백
박나래, 진짜 열애 중?…애매모호한 반응
신세계 정용진, 백종원과의 약속 지켰다
이열음, 노출 가리느라 바쁜 손 '안절부절'
'영화 속 궁전'…김준수, 초호화 하우스
.
롯데에 반가운 윌슨의 첫 홈런, 순조로운 KBO 적응
19-06-25 23:1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부산 김진성 기자] 롯데 외국인타자 제이콥 윌슨이 KBO 데뷔 6경기만에 첫 홈런을 기록했다. 퇴출된 카를로스 아수아헤보다 훨씬 빨리 데뷔 홈런을 신고했다.

윌슨은 25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KT 위즈와의 홈 경기에 5번 3루수로 선발 출전했다. 3-3 동점이던 3회말 2사 주자 없는 상황서 KT 김민에게 풀카운트서 7구 148km 포심패스트볼을 걷어올려 비거리 125m 좌월 역전 솔로아치를 그렸다.

19일 대전 한화전서 데뷔한 뒤 6경기, 21타석, 17타수만에 신고한 첫 홈런이었다. 지금은 롯데를 떠난 아수아헤가 22경기만에 데뷔 첫
홈런을 신고한 걸 감안하면 훨씬 빨리 나온 한 방이다. 그만큼 중심타자의 가치가 빛난다.

윌슨은 마이너리그 통산 752경기서 타율 0.257 100홈런 441타점 389득점 OPS 0.771을 기록했다. 올 시즌 기록은 더 좋았다. 트리플A 프레스노 그리즐리스에서 54경기에 출전, 195타수 61안타 타율 0.313 15홈런 48타점 40득점 OPS 1.023을 기록했다.

정확성과 클러치능력 모두 좋아진 셈이다. 지난주 한화, 키움전서 5경기를 치르면서도 윌슨의 진가는 확인됐다. 장타는 2루타 한 방 뿐이었으나 15타수 6안타 타율 0.400으로 정교함을 뽐냈다. 득점권에서도 0.400으로 괜찮았다.

물론 표본이 적으니 이 기록들만으로 윌슨의 KBO 정착을 단언할 수는 없다. 다만, KBO 투수들의 유인구에 쉽게 속지 않고 승부처에 확실한 자기 스윙을 하는 모습 등은 고무적이다. 수비 역시 유격수를 제외한 내야 전 포지션을 소화하며 멀티맨으로서의 입지를 다졌다.

이런 상황서 반가운 첫 홈런이 나왔다. 롯데가 바라는 가정 이상적인 모습이다. 윌슨은 꾸준히 5번 타자로 나선다. 이대호와 함께 해결해야 하는 타순. 승패를 떠나 호쾌한 한 방이 돋보였다. 발사각도 27.2도에 타구속도는 시속 162.2km였다. 매서운 방망이 실력, 순조로운 적응이다.

[윌슨. 사진 = 롯데 자이언츠 제공] 부산=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건모 초이스 업소여성, 장지연 닮은꼴?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가수 김건모(52)가 유흥업소에 근무하던 매니저 여성을 폭행했을 당시 사건을 목격했다고 주장하는 인물이 등장했다. 11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에선 "김건모 범행 목격자 찾았다"라는 제목으로 실시간...
종합
연예
스포츠
'농부사관학교2' 윤보미 "에이핑크 연습실서...
'남산의 부장들' 이병헌 "곽도원의 연기, 예상할 수 없더라" [MD동영상]
이유비·손담비·손지현 '설레임 유발하는 비주얼' [MD동영상]
강기영·이상엽·이종혁 '베스트 스타상에서 빛난 수트핏'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기생충’ 美배우조합상 캐스팅상 후보, '인생은 아름다워' 이후 첫 외국영화 "오스카 청신호"[해외이슈](종합)
크리스 에반스, “봉준호 감독, 사랑할 수 밖에 없는 남자” 극찬[해외이슈]
‘겨울왕국2’ 대박…디즈니 글로벌 수익 100억불 돌파, “역대 최초”[해외이슈]
“골든글로브 감독상 후보 여성 없다”, 성차별 논란 점화[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