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경솔vs이해"…공효진 댓글, 네티즌 갑론을박
구혜선 울린 팬 편지…"관심 목마른 그대"
안정훈, '가세연'에 감명? "유언도 어겨"
김인식 "배일집 이혼, 내 책임 있어" 왜?
홍수아, 씁쓸한 성형 이유 "다 말려도…"
'불륜 논란' 카라타 에리카, 일상은 반전
쌍둥이 조산 위험…율희, 건강상태 비상
'20인치는 되려나'…치어리더, 심하게 잘록한 허리
.
[MD화보] '바빠도 외롭지 않아요'…끈끈 우정 자랑하는 연예계 사모임
19-09-12 10:2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눈코 뜰 새 없이 바쁜 스케줄 탓에 명절에도 가족들과 만나지 못할 상황이 많을 스타들. 외롭지 않게 서로를 지켜주는 끈끈한 연예계 사모임엔 어떤 것들이 있을까?





▲ 내로라하는 女배우들 총집합!

한자리에 모였다 하면 시상식을 방불케 할 듯한 미녀 배우들의 사모임. 김혜수는 막내 김민정을 '아기'라고 부른다 하여 화제가 되었다.



▲'97라인'…잘 생기고 잘나가는 남자 아이돌은 다 있다. 바쁜 스케줄 중에도 틈틈이 만나 우정을 쌓아가고 있다는 비주얼 집합소.


▲'요공단'…'성격 좋고 착한 연예인'이라면 가입할 수 있다는 이 모임은 '요술 공주 단체'의 줄임말로 바다가 만든 사모임이다.


▲'낯가림 모임'…다 모여서도 본격적으로 입을 떼기까지는 20분이 걸린다는 어마어마한 낯가림 연예인들이 모였다. 현재 '낯가림 모임'의 멤버들은 마블 영화를 촬영 중인 마동석을 응원하기 위해 영국行을 계획 중이라 한다.



▲'우정 패딩즈'…샤이니 태민의 주도하에 함께 패딩을 맞춰 입은 것이 계기가 되어 만들어진 모임으로 시상식이나 음악 프로그램에서 마주칠 때마다 늘 꼭 붙어있는 모습을 보여주는 '우정 패딩즈' 멤버들. 최근 하성운이 BTS 지민을 이 모임에 영입했다.


▲'걷기 학교'…건강한 소모임이라는 부분에서 눈길을 끄는 '걷기 학교'는 하정우가 교장 선생님을 맡고 있으며 얼마 전 26기 신입생으로 김남길이 합류했고 이선균은 마라톤 대회 참가 후 부상으로 초고속 자퇴했다.


▲'조인성 패밀리'…연예계 사모임이라면 단번에 떠오르는 모임. 멤버들끼리 여행을 떠나기도 하고 서로의 작품을 응원하기 위해 시사회에 참석하는 등 끈끈한 우정을 자랑하고 있다.
[사진 = 마이데일리 DB, 이태란 SNS, 방탄소년단 SNS, 빅스 라비 SNS]
김혜지 기자 kimhyeji12@mydaily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안정훈,'가세연'에 감명 "유언도 어겨"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배우 안정훈이 강용석 변호사 등이 운영 중인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를 통해 근황을 전했다. 안정훈은 22일 가세연 유튜브에서 공개된 '회충가족 주연배우 전격공개'라는 제목의 영상에 등장했다. '회충가족...
종합
연예
스포츠
'더게임' 옥택연 "시청률 40% 넘으면 임...
'더게임' 이연희 "'화정'이후 오랜만에 MBC 복귀…좋은 느낌" [MD동영상]
'더게임' 옥택연 "이연희와 7년 만에 재회, 의지하며 촬영중" [MD동영상]
류화영·허이재 '여전히 사랑스러운 그녀들'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봉준호, “‘기생충’ 美 TV시리즈 리메이크 아냐, 높은 퀄리티 갖출 것” 자신감[해외이슈]
디카프리오X피트, SAG상 받은 ‘기생충’에 기립박수 “훈훈한 비주얼”[해외이슈]
SAG 첫 여우주연상 제니퍼 애니스톤, 차 안에 누워 승리의 V[해외이슈]
브래드 피트 SAG 남우조연상 수상, 전 부인 제니퍼 애니스톤 “따뜻한 포옹” 축하[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