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169cm·43kg' 서예지, 충격 허리→CG의혹
노현정, 남편 정대선과 결혼식 등장…관심↑
조세호 감량이 女배우 때문? 실명 고백
도티 수입 위엄 "김숙·전현무 합쳐도 안 돼"
"숙소서 男과 이것까지" 민아, 지민 끝장폭로
신재은, 새빨간 수영복 입고서…명불허전
"우울·불안 올 것" 홍선영, 정신건강 위험
'묘하게 섹시'…유현주, 요염한 스트레칭
.
37세 女교사, 중학생과 수차례 성관계 “강간죄 고소됐지만”
19-09-17 07:1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온라인뉴스팀]인천 한 중학교에 근무했던 기간제 여교사가 남학생 제자와 부적절한 관계를 맺다가 입건됐다.

인천 연수경찰서는 아동복지법상 성적학대 혐의로 인천 모 중학교 전 기간제 교사 A씨(37·여)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6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초까지 인천 한 중학교에서 기간제 교사로 재직할 당시 3학년인 제자 B군(16)과 수차례 성관계를 한 혐의다.

올해 4월 B군 부모는 A교사를 강간죄로 고소했다. 그러나 두 사람 모두 강제성이 없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아동복지법 제17조 2항을 적용해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아동복지법은 아동에게 음란한 행위를 시키거나 성적 수치심을 주는 성적학대 행위를 하면 처벌받게 된다.

경찰 관계자는 “최초 고소장은 강간죄로 접수됐으나 강제성은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며 “미성년자 강간죄도 피해자가 만 13세 미만일 때에만 적용돼 해당되지 않는다”고 전했다.

온라인뉴스팀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존재감無" 조세호, 女배우 막말에 상처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개그맨 조세호가 전소민에게 호감을 표시했다. 5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선 10주년을 맞아 '시청자들이 뽑은 다시 보고 싶은 특집'으로 '환생 편'을 진행했다. 스페셜 게스트로는 가수 지코, 선미, 조세호가 출연했다. 이...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트럼프 좋아하는 카니예 웨스트 美대선 출마 공식선언, 엘론 머스크 “전폭 지지할게”[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 하루 5만명 시대, 레이디 가가 섬뜩한 마스크 착용[해외이슈]
‘테넷’ 새 포스터 전격 공개, “시간이 다 됐다” 8월 12일 개봉[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자 급증, 제니퍼 애니스톤 “제발 마스크 써라”[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