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러블리즈 류수정 맞아?…초아찔 섹시美
약쿠르트, 폭로 후 여친에 연락해…경악
안영미, 세미누드 화보 비화 "남친에게…"
셔츠 단추 풀어헤치고…루나 화끈 셀카
몸 푸는 유현주, 극강 보디라인 자랑 '헉'
화사, 누워서 찰칵…'작정한 치명 매력'
"남자라면…" 임영웅, 허리 자신감 폭발
"이병헌?"…임창정 근황, 역대급 비주얼
.
'11kg 감량' 허안나 "15년만에 몸무게 앞자리 5됐다, 비법 공개할 것" [전문]
19-09-19 00:1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명희숙 기자] 개그우먼 허안나가 다이어트에 성공했다.

허안나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78일 만에 11.1kg 감량 성공. 2달 반만에"라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30대 후반에 접어들면서 숨만 쉬어도 살찌는 기분을 느껴보았는가"라며 "신진대사님이 비로소 멈추다 못해 속세를 버리시고 절로 들어가신듯 나이가 들며 다이어트가 점점 힘들어져만 갔다"라고 다이어트 결심 이유를 밝혓다.

이어 "운동을 통해서 체지방 11%까지 감량한 적도 있었지만 근육량이 많은 체질이라 울끈불끈 말벌 체형으로 변했다"고 전하며 "설명하자면 허리는 계속 얇아지고 허벅지는 계속 굵어지고 허리사이즈와 허벅지 사이즈가 같은 숫자에서 만남이 이뤄진다"라고 했다.

허안나는 "이번엔 현대 과학의 힘을 빌려 절로 들어
갔던 신진대사님을 속세로 불러들이고 신자들의 왕래가 없어 문을 닫았던 림프절을 오픈시켜 20대 초반 이후 15년 만에 몸무게 앞자리 수가 드디어 5가 되었다"라며 체중 감량에 성공했음을 밝혔다.

또한 "술을 세 달 동안 안 먹는 기적을 이루고 있는데 이 기세라면 요요가 오지 않는 기적을 또 만들어볼 수 있지 않겠는가"라고 덧붙였다.

이하 허안나 SNS글 전문.

78일 만에 11.1kg 감량 성공!!! 2달 반 만에. 30대 후반에 접어들면서 숨만 쉬어도 살찌는 기분을 느껴보았는가.

신진대사님이 비로소 멈추다 못해 속세를 버리시고 절로 들어가신듯 나이가 들며 다이어트가 점점 힘들어져만 갔다

운동을 통해서 체지방 11%까지 감량한 적도 있었지만 근육량이 많은 체질이라 울끈불끈 말벌 체형으로 변했다

설명하자면 허리는 계속 얇아지고 허벅지는 계속 굵어지고 허리사이즈와 허벅지사이즈가 같은 숫자에서 만남이 이뤄진다

그래서 이번엔 현대 과학의 힘을 빌려 절로 들어갔던 신진대사님을 속세로 불러들이고 신자들의 왕래가 없어 문을 닫았던 림프절을 오픈시켜

20대 초반 이후 15년 만에 몸무게 앞자리 수가 드디어 5가 되었다! 여기서 또 한번 놀라운건 내가 술을 세 달 동안 안 먹는 기적을 이루고 있는데(엄마도 놀라 심) 이 기세라면 요요가 오지 않는 기적을 또 만들어 볼 수 있지 않겠는가요!

다이어트방법 궁금해하시는분 많으신데 제가 다 답장을 해드릴 수가 없어서요

궁금하시면 제 블로그 찾아보시면 자세하게 적어놨어요

취미로 소소하게 활동중입니다. 정말 소소해서 놀라지마세요

[사진 = 허안나 인스타그램] 명희숙 기자 aud666@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안영미 세미누드 화보 비화 "남친에게…"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개그우먼 안영미의 세미누드 화보 촬영 뒷이야기가 공개됐다. 27일 오후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선 최근 상반신을 탈의하는 파격적인 세미누드 화보를 공개해 화제가 된 안영미의 소식이 전해졌다. 안영미와 이번 ...
종합
연예
스포츠
'꼰대인턴' 박해진 "인도 CF신 위해 따로 ...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성대한 웨딩마치 추억 소환"…미란다 커, 연하 재벌 남편과 결혼 3주년 자축 [해외이슈]
원더우먼 VS 캡틴마블, 둘이 싸우면 누가 이길까[해외이슈]
킴 카다시안♥카니예 웨스트 결혼 6주년, “우리 사랑 끝까지 영원히 간다” 달달[해외이슈]
“15살 차이” 벤 애플렉♥아나 디 아르마스, 세 아이와 행복한 데이트[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