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알고 보면 근육질'…치어리더, 다부지게 마른 몸매
"시민 독재"…주호민, 기안84 논란에 소신 발언
오인혜, 사망 전 잠시 올린 글 파문 "범죄"
김민석이 제압한 몰카범, 알고보니…충격
허재·허훈, 父 발언에 가정 파탄 위기까지
BJ엉두, 케이 속옷 공개 "입고 집에 왔다"
너무하네…치어리더, 티셔츠 수준 원피스
"미친…" 이덕화, 후배에 결국 분노 '살벌'
.
'악플의밤' 천명훈, "핑클 발톱의 때만도 못한 NRG" 악플에 '발끈'
19-09-20 20:1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그룹 NRG 천명훈이 그룹을 향한 악플에 발끈했다.

JTBC2 '악플의 밤'의 20일 방송에는 '혀 메시' 지상렬과 '프로 자숙러' 천명훈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천명훈은 자신을 향한 악플을 직접 낭독하는
시간을 가졌다. 먼저 "핫젝갓알지? 핫젝갓에 알지를 뿌렸다. 엔알지가 나온 게 NG다"란 악플을 읽고, 천명훈은 "인정한다. 팬덤으로 보나, 뭘로 보나 숟가락을 얹는다는 생각에 감사했다"고 겸손한 반응을 보였다.

하지만 "핑클처럼 예능을 찍고 싶다고? 핑클 발톱의 때만도 못한 NRG"란 글에는 발끈하는 모습을 보였다. 천명훈은 "라디오에서 한 말이 오해가 생긴 것 같다. 나는 핑클과 우리를 비교하지 않았다. 억지로 만들어 낸 악플이다"고 항변했다.

[사진 = JTBC2 방송화면 캡처]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오인혜, 사망 전 올린 글 파문 "범죄"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고(故) 배우 오인혜(36)가 세상을 떠나기 전 마지막으로 SNS에 게재한 글이 뒤늦게 포착돼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17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오인혜가 사망하기 전 인스타그램에 올렸다가 삭제했다는 게시글이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스칼렛 요한슨, “차기 ‘블랙 위도우’는 ‘박찬욱 뮤즈’ 플로렌스 퓨가 맡아야”[해외이슈]
‘블랙핑크’ 콜라보 셀레나 고메즈, 페이스북 저커버그에 직격탄 “인종차별·혐오 확산 계정 폐쇄하라” 요구[해외이슈]
헨리 카빌 DC ‘슈퍼맨’ 복귀, “3편 계약…카메오까지 최대 6편 출연”[해외이슈]
‘매드맥스’ 톰 하디, 다니엘 크레이그 잇는 새로운 ‘제임스 본드’[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