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너무 말랐잖아'…로제, 몹시 사이 안 좋은 허벅지
'저세상 잘생김'…진, 꼬질한 와중 빛나는 얼굴
이연복 "직원들과 단체사진 안 찍어"…이유 '소름'
오민석, 충격적인 기생충 라이프 "말 그대로…"
'허당' 강은비, 어설퍼도 한참 어설픈 시구폼
'보일 듯 말 듯 아찔'…오채원, 망사 란제리 자태
"이제 해야 해"…김종국, 결혼 향한 조급한 마음
日 극우 인사, 소녀상 향한 망언…김구라 분노폭발
.
'미스터 션샤인' 신스틸러 이정현, '역사저널 그날' 출연…"제대로 알자" 바른 인식과 밀도 있는 토크
19-09-22 11:5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남자 배우 이정현이 '역사저널 그날'에 출연해 색다른 면모를 선보였다.

KBS 1TV '역사저널 그날' 지난 방송에서는 '일제의 항복을 받으러 왔다, 대한민국 광복군'이라는 주제로 한국광복군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를 다뤘다.

이정현은 내레이션과 함께 일본군으로 등장해 유창한 일본어 독백으로 스튜디오를 순식간에 긴장 속에 몰아붙였다. 패널로 자리한 그는 역사를 다루는 밀도 있는 대화 속에 자연스럽게 참여하는 모습으로 진지함과 유쾌함으로 시청자에게 친근하고 유익한 시간을 선사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1940년 9월 17일 창설된 대한민국 최초의 국군 한국광복군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처음에는 30만 명만 참여했지만 그들의 활동을 초라하지 않았다. 일본군에 들어가 있는 한국인
들을 포섭하는 '초모공작'을 펼쳤고 이에 응답한 1호 탈출 학도병 광복군 김준엽의 입대와 동시에 탈출을 꿈꾸고 광복군이 되기 위해 6천 리 대장정에 오른 탈출 여정까지 우리가 모르는 그 날의 이야기가 다뤄졌다.

특히 광복군 김준엽이 6천리를 떠나오며 일어났던 에피소드를 소품과 함께 풀어나가던 중 본인이 조선인인 것을 입증하기 위해 제시한 것에 대한 해답을 묻는 말에 어머니의 사진을 꺼내들며 "나는 일본군이 아니오, 조선에서 징병 온 조선인이오"라며 즉흥연기를 선보이며 스튜디오의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이정현은 영화 '박열' '군함도' '아이캔 스피크' '대장 김창수' '7년 의 밤' '변산' 등에 출연한 바 있다. 특히 '임진왜란1592'에서는 도요토미 히데요시의 어린 시절로, '미스터 션샤인'에선 악질 일본군인 등 다수의 작품에서 한국인을 괴롭히는 일본인으로 등장해 "진짜 일본인인가"라는 의심을 삼을 만큼 완벽한 매소드 연기를 선보여왔다.

이렇듯 극 중 한국을 괴롭히는 일본인 연기로 애국심을 불러일으키는 이정현이 '역사저널 그날'에 출연해 광복군에 대한 이야기를 술술 풀어내는 모습은 시청자에게 더욱 설득력 있게 다가갔다는 평.

이정현은 시대극을 하며 자연스럽게 역사에 관심을 갖게 되었다며 "내가 역사에 대해 많이 알지는 못해도 제대로는 알자"라는 생각으로 출연했다고 전한 바 있다.

드라마가 아닌 교양 프로에서 역사를 마주하는 이정현의 모습은 낯설지 않았고 바로 알고자 하는 솔직한 자세는 시청자의 공감을 얻어내며 배우로서 또 패널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사진 = KBS 1TV] 김나라 기자 nara927@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연복 "직원들과 사진안찍어"…이유 소름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이연복 셰프가 직원들과 단체사진을 찍지 않는다고 고백했다. 23일 방송된 KBS 2TV 예능 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는 이연복이 직원들과 휴대전화 메신저로 회의를 진행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회의의 마지막...
종합
연예
스포츠
트와이스·청하 '코로나19 예방은 마스크가 ...
블랙핑크 로제 '금발 여신의 싱그러운 미소' [MD동영상]
모델 아이린, 눈에 띄는 올블랙 공항패션 '파리로 출발' [MD동영상]
트와이스 '트둥이들 못말리는 인기에 공항이 들썩'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베놈2’ 톰 하디X우디 해럴슨 촬영현장 전격 공개, “최강 빌런과 맞대결”[해외이슈]
클린트 이스트우드, “트윗 날리는 트럼프 대신에 블룸버그 뽑는게 최선”[해외이슈]
봉준호가 사랑하는 쿠엔틴 타란티노, “56세에 이스라엘서 첫 아들 낳아”[해외이슈]
[종합]‘기생충’ 배급사 “이해해, 트럼프는 자막을 읽을 수 없잖아” 직격탄[해외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