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스타킹 위로 볼록볼록'…박초롱, 굴욕 포착
'라인이 예술'…치어리더 김한나, 봉긋 솟은 힙
미료 "요즘 '노 브래지어'" 당당 고백
홍석천, 성훈 알몸 본 후에 하는 말이…'민망'
민한나, 팬티보다 짧은 핫팬츠 '한 뼘도 안 돼'
"왜 운동 안 하냐면…" 이국주, 소신 발언
민티, 故설리 조롱 논란에 네티즌 분노 일자…
'허리 한 줌'…정유미, 톡 부러질 것 같은 가냘픈 몸매
.
'미스터 션샤인' 신스틸러 이정현, '역사저널 그날' 출연…"제대로 알자" 바른 인식과 밀도 있는 토크
19-09-22 11:5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남자 배우 이정현이 '역사저널 그날'에 출연해 색다른 면모를 선보였다.

KBS 1TV '역사저널 그날' 지난 방송에서는 '일제의 항복을 받으러 왔다, 대한민국 광복군'이라는 주제로 한국광복군에 대한 자세한 이야기를 다뤘다.

이정현은 내레이션과 함께 일본군으로 등장해 유창한 일본어 독백으로 스튜디오를 순식간에 긴장 속에 몰아붙였다. 패널로 자리한 그는 역사를 다루는 밀도 있는 대화 속에 자연스럽게 참여하는 모습으로 진지함과 유쾌함으로 시청자에게 친근하고 유익한 시간을 선사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1940년 9월 17일 창설된 대한민국 최초의 국군 한국광복군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처음에는 30만 명만 참여했지만 그들의 활동을 초라하지 않았다. 일본군에 들어가 있는 한국인
들을 포섭하는 '초모공작'을 펼쳤고 이에 응답한 1호 탈출 학도병 광복군 김준엽의 입대와 동시에 탈출을 꿈꾸고 광복군이 되기 위해 6천 리 대장정에 오른 탈출 여정까지 우리가 모르는 그 날의 이야기가 다뤄졌다.

특히 광복군 김준엽이 6천리를 떠나오며 일어났던 에피소드를 소품과 함께 풀어나가던 중 본인이 조선인인 것을 입증하기 위해 제시한 것에 대한 해답을 묻는 말에 어머니의 사진을 꺼내들며 "나는 일본군이 아니오, 조선에서 징병 온 조선인이오"라며 즉흥연기를 선보이며 스튜디오의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이정현은 영화 '박열' '군함도' '아이캔 스피크' '대장 김창수' '7년 의 밤' '변산' 등에 출연한 바 있다. 특히 '임진왜란1592'에서는 도요토미 히데요시의 어린 시절로, '미스터 션샤인'에선 악질 일본군인 등 다수의 작품에서 한국인을 괴롭히는 일본인으로 등장해 "진짜 일본인인가"라는 의심을 삼을 만큼 완벽한 매소드 연기를 선보여왔다.

이렇듯 극 중 한국을 괴롭히는 일본인 연기로 애국심을 불러일으키는 이정현이 '역사저널 그날'에 출연해 광복군에 대한 이야기를 술술 풀어내는 모습은 시청자에게 더욱 설득력 있게 다가갔다는 평.

이정현은 시대극을 하며 자연스럽게 역사에 관심을 갖게 되었다며 "내가 역사에 대해 많이 알지는 못해도 제대로는 알자"라는 생각으로 출연했다고 전한 바 있다.

드라마가 아닌 교양 프로에서 역사를 마주하는 이정현의 모습은 낯설지 않았고 바로 알고자 하는 솔직한 자세는 시청자의 공감을 얻어내며 배우로서 또 패널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사진 = KBS 1TV] 김나라 기자 nara927@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데일리토픽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미료 "요즘 '노 브래지어'" 당당 고백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걸그룹 브라운아이드걸스 미료가 노 브래지어를 고백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아이콘택트'에서 나르샤는 "14년 전 우리 처음 만난 날 되게 더웠어"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때 네가 입고 있던 옷이 ...
종합
연예
스포츠
'점점 더 어려지네~' 티아라 소연, 여전히 ...
라이머·안현모 부부 '손 꼭 잡고 서울패션위크 나들이' [MD동영상]
하연수·이유비·남보라·황승언 '자체발광 비주얼' [MD동영상]
에이핑크 박초롱 '눈에 띄는 빨간구두'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베놈’ 감독, “스파이더맨X베놈 크로스오버 영화 제작될 것”[해외이슈]
라이언 레이놀즈, 마블 만났다…‘데드풀’ MCU 입성 기대감↑[해외이슈]
톰 홀랜드 “‘스파이더맨’ MCU 탈퇴, 내 인생 최고의 스트레스”[해외이슈]
‘스칼렛 위치’ 엘리자베스 올슨, “‘여성 어벤져스’ 모든 사람이 좋아할 것” 자신감[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