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172cm' 김연정, 평범 원피스도 하의실종
로드걸, 수영복 입고 버블파티 '아찔·상큼'
임성민, 눈물 고백…"남편과 떨어져 살아"
'등근육 엄청나'…서현숙, 너무 다른 앞뒤
김빈우, 남편 얼굴 공개…"잘생긴 배우상"
"위로 감사"…'전현무♥' 이혜성, 열애 언급
유재석 "한 때 명품 좋아했다, 그런데…"
'얼굴 가득 수염'…지드래곤, 확 바뀐 분위기
.
'쉬운 경기 없다' 벤투호, 202위 스리랑카전 최종 담금질
19-10-09 21:2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화성 안경남 기자]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202위 스리랑카전을 앞둔 벤투호가 최종 담금질에 나섰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축구대표팀은 9일 오후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2022년 국제축구연맹(FIFA) 아시아지역 2차 예선 스리랑카와의 2차전 홈 경기를 앞두고 공식 훈련을 진행했다.

한국은 10일 오후 8시 화성종합경기타운에서 스리랑카와 2022년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2차전 홈 경기를 치른다. 한국은 지난 1차전 투르크메니스탄 원정에서 승리했다.

훈련을 초반 15분 공개 후 전면 비공개로 전환했다. 대표팀은 한 시간 가량 전술 훈련을 가진 것으로 알려졌다.

최종 훈련에는 25명이 모두 참석했다. ‘캡틴’ 손흥민을 비롯해 황희찬(잘츠부르크), 황의조(보르도), 이강인(발렌시아) 등 유럽파들은 가벼운 몸놀림으로 스리랑카전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스리랑카는 FIFA 랭킹 202위로 최약체로 평가된다. 하지만 벤투호는 방심을 경계했다.

훈련 전 기자회견에 나선 벤투 감독은 “우리가 원하는 경기력으로 승점 3점을 얻는 게 목표”라면서 “약체라고 다득점한다는 보장은 없다. 이기는 데 초점을 맞추겠다”고 말했다.

이어 “상대가 누구든, 상대방을 존중하고 경기에 나서야 한다. 모두가 한국의 승리를 점치지만, 이런 경기는 상대를 존중하고 우리 스스로 경기를 보러온 팬들을 위해 뛰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스리랑카의 밀집 수비가 예상된다. 벤투 감독도 “분명히 상대는 많이 내려설 것이다. 5백을 쓸지, 4백을 쓸지는 두고봐야겠지만, 이런 상황에선 공간을 어떻게 창출하느냐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196cm 장신 공격수 김신욱에 시선이 모아지는 이유다. 벤투는 “며칠 훈련을 하면서 김신욱 활용법에 대한 정보가 생겼다. 오늘 훈련까지 지켜보고 내일 선발을 결정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사진 = 대한축구협회]
화성 = 안경남 기자 knan0422@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데일리토픽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임성민, 눈물고백 "남편과 떨어져 살아"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임성민이 외로움을 토로했다. 12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 미국 뉴욕에서 배우의 꿈에 도전 중인 임성민이 출연했다. 미국에서 지내고 있는 임성민과 달리 그의 남편인 마이클 엉거는 한국에 거주 중. 임...
종합
연예
스포츠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정인선 "예능+연기? ...
'새신랑아냐?' 엑소 찬열, 수많은 카메라 세례가 쑥스러워~ [MD동영상]
전지현·장기용 '따뜻한 세상 함께 만들어가요~' [MD동영상]
네이처 소희 "합류 소감? 정규직 됐다! 울타리 찾은 기분"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조나 하우어 킹 ‘인어공주’ 왕자 역 캐스팅, 할리 베일리와 호흡[해외이슈]
‘호크아이’, 케이트 비숍 콘셉트 아트 첫 공개…헤일리 스타인펠드 캐스팅[해외이슈]
스탠 리 사망 1주기, “당신의 유산은 마블 유니버스에서 살아갈 것” 추모열기[해외이슈]
로다주, “‘어벤져스:엔드게임’서 ‘나는 아이언맨이다’ 말고 다른 대사 준비했다”[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