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양정원, 셔츠만 입고 등장 '하의는 어디?'
윤송아, 허리끈 풀고 골반까지 쭉 내린 치마 '아찔'
남태현 "목숨 끊으려 시도…멈춰달라" 호소
'찬바람 쌩쌩'…제시카, 미소 잃은 얼음공주
심은진 "베복 시절 폭력행사? 나보다도…" 폭로
'이렇게 글래머였나?'…박지민, 터질 듯한 가슴
'이어폰 좀 넣고요'…강다니엘, 다급하게 포즈 완성
설리 사망 동향보고서 유출…분노 여론 일파만파
.
"잘지내→그리워"…음색남신 김필의 자작곡 '사랑 둘' [MD신곡]
19-10-10 18: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가수 김필이 자작곡을 발표했다.

김필은 10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디지털 싱글 '사랑 둘'의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신곡 '사랑 둘'은 소중한 사랑의 모양이 자연스럽고 진솔하게 변해가길 바라는 마음을 담은 김필의 자작곡이다. 2016년 발표한 미니앨범 'from Feel'의 수록곡 '사랑 하나'의 연작이다.

매력적인 잔잔한 피아노 선율과 김필의 음색이 어우러져 깊은 가을의 감성을 극대화했으며, 싱어송라이터 겸 기타리스트 적재의 기타 연주를 더해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늘 다퉜었고/ 늘 욕심내던 그런/ 아픈
일들만 생각나다가/ 왜 오늘따라 좋았던 일만 떠오르는지' 등 담담하게 써내려 간 노랫말이 마음 속 깊은 여운을 남긴다.

'사랑 둘' 뮤직비디오는 김필 본인의 이야기를 토대로 각색했으며, 한때 사랑했던 연인의 이별 후 모습을 감각적인 영상미로 보여준다.

드라마 '멜로가 체질'에 출연했던 배우 이학주가 남자주인공으로 출연해 섬세한 감정 연기를 펼쳤다.

◆ 김필 '사랑 둘' 가사

응 잘 지내는거 같아 난
네게서 아주 조금씩 나를 비워내고 있으니

뭐 가끔은 네가 그리워
유난히 오늘 밤처럼 잠이 쉽게 들지 않는 날에는

늘 다퉜었고
늘 욕심내던 그런
아픈 일들만 생각나다가

왜 오늘따라 좋았던 일만 떠오르는지

사랑 참 못참았던
사랑 참 바보같던
사랑 네가 아니어도
될줄 알았던 사랑 사랑

뭐 더 달라진건 없어 난
늘 혼자라는 일상이 조금 낯설어진 것 밖에

뭐 가끔은 네가 그리워
전보다는 나은 날들에 점점 익숙해져 가는 날 보면

참 어렸었고
늘 부족해서
빨리 어른이 되길 난 바랬는데

왜 오늘따라
그때의 내가 참 그리운지

사랑 참 못참았던
사랑 참 바보같던
사랑 네가 아니어도
될줄 알았던 사랑 사랑

[사진 = 김필 '사랑 둘' 뮤직비디오]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데일리토픽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남태현 "목숨 끊으려 시도…멈춰달라"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故 설리(본명 최진리)의 안타까운 죽음에도 악플러들의 무분별한 공격이 계속되며, 연예계가 쑥대밭이 됐다. 다이나믹듀오 최자에 이어 에프엑스 크리스탈까지 악플 테러에 시달린 가운데, 가수 남태현은 호소글까지 남겼다. ...
종합
연예
스포츠
모모랜드, 강감찬 축제에서 발산하는 끼 'Baa...
'오늘은 좀 과감하게' 트와이스 정연, 큐트섹시란 이런 것 [MD동영상]
권소현·비비 '보면 볼수록 매력적인 미모' [MD동영상]
성훈·이시언, 서울패션위크에서 만난 무지개회원들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중국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할리우드’ 상영 불허, 이소룡 조롱 때문?[해외이슈]
‘옥자’ 폴 다노, DC ‘더 배트맨’ 빌런 리들러 역 캐스팅 확정[해외이슈]
‘해리포터’ 다니엘 레드클리프, 마블 ‘울버린’ 팬 포스터 등장 “강렬”[해외이슈]
마블 ‘앤트맨3’ 2021년 촬영 시작, 2022년 여름 개봉 예정[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