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언니 뛰어넘네'…채서진, 청순미는 김옥빈보다 한 수 위
"의학의 힘 빌려" 클릭비 하현곤, 확 변한 비주얼
진화, 둘째 조급한 함소원에 하는 말…소름
물에 흠뻑 젖은 안지현, 다 비치는 속옷
신재은, 지탱하기도 힘든 볼륨 '아찔'
홍재경, 드레스 들추고 속 공개 '다 보여'
'서효림♥' 정명호 과거 발언…"예쁜 여자 찾아"
이혜성과 공개열애 전현무, 결혼 염두?
.
[PO] '조연 자처' 이정후, 사실 키움의 '명품 주연'
19-10-15 06:3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명품 조연이 되고 싶어요."

키움 이정후는 확실히 3년 차답지 않다. 이미 리그 최정상급의 교타자, 외야수다. 그러나 '조연'이라며 자신을 낮춘다. 속내를 굳이 감추지 않는다. "주인공이 되고 싶지만, (박)병호 형이나 샌즈가 잘 치고, 팀이 이기면 된다"라고 말한다.

각 팀 주축 선수라면 기술의 차이는 거의 없다. 각종 수치, 승부처의 희비를 가르는 결정적 요인은 '마인드 컨트롤'이다. 이정후는 프로에서 3년간 몸 담으며 야구는 '멘탈 게임'이라는 걸 느꼈다. "중요한 상황에서 평정심을 유지하는 게 가장 중요하다"라고 했다.

그가 조연을 자처하는 건 지나친 욕심 혹은 과도한 긴장이 나쁜 결과를 가져오는 걸 잘 알기 때문이다. 마음 한 구석에선 주연이 되고 싶지만, 조연이면 된다며 자신을 컨트롤 한다. 실제 "잘하려는 마음이 너무 크면 잘 안 풀리는 경우가 많다"라고 말한다.

또한, "경기 전에 조금 떨리고 흥분되기도 한다"라면서도 "적당한 긴장은 오히려 도움이 되는 것 같다"라고 말할 정도다. 그렇게 자신을 적절히 제어하면서, 중요한 순간마다 최고의 퍼포먼스를 보여준다.

LG와의 준플레이오프서 14타수 4안타 타율 0.286 2타점 2득점으로 좋은 활약을 했다. 14일 SK와의 플레이오프 1차전서는 1-0으로 앞선 11회초 1사 2루서 슬라이더를 절묘하게 좌측으로 밀어내며 빗맞은 1타점 적시타를 뽑아냈다. 5타수 2안타 1득점.



1회초에 본헤드플레이가 있었다. 1사 1루서 빗맞은 중전안타를 날린 뒤 오버런을 하다 횡사했다. 만약 키움이 1차전을 내줬다면, 그 주루사는 치명적일 뻔했다. 하지만, 이후 더 이상 흔들리지 않고 3-0 완승으로 가는 디딤돌을 놓았다.

자신의 말대로 1차전 내용만 보면 '명품 조연'이었다. 알고 보면 그래서 이정후가 키움의 명품 주연이다. 팀에서의 위상, 비중은 말할 것도 없다. 3년차에 자신을 다스릴 줄 아는 능력을 갖춘 것 자체로 '명품 주연'의 자격이 있다고 봐야 한다.

누구나 실수는 한다. 반복하지 않는 게 중요하다. 그리고 절체절명의 순간에 자신의 역량을 발휘하면 된다. 숱한 경험을 한 베테랑들도 머리와 육체가 따로 작동하는 경우가 허다하다. 그러나 이정후는 타고난 기질에 수준급 마인드컨트롤로 승부처를 지배한다. 플레이오프 경험이 처음인 게 전혀 느껴지지 않는다. 이런 선수를 조연이라고 보는 건 무리가 있다.

이미 키움의 '명품주연'으로 활약 중인 이정후가 포스트시즌 경험까지 충분히 쌓는다면 야구의 내공이 더욱 깊어질 게 분명하다. 올해 포스트시즌은 이정후가 훗날 어디까지 뻗어나갈지 가늠해보는 무대다.

[이정후.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 DB]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데일리토픽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진화,둘째 조급한 함소원에 하는 말…소름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시험관 시술에 실패한 배우 함소원이 남편인 18세 연하 중국인 사업가 진화에게 자연임신을 제안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아내의 맛'에서 함소원은 진화에게 시험관 시술 실패를 알렸다. 이어 "혜정...
종합
연예
스포츠
'백두산' 이병헌 "펭수, 누군지 몰랐다…케...
'나를 찾아줘' 이영애 "아동학대 소재, 엄마이기에 아프고 슬퍼" [MD동영상]
'백두산' 하정우 "수지의 별명은 배회장님" 왜? [MD동영상]
'백두산' 하정우 "극 중 수지와 부부 호흡, 나이 차이가…"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플로렌스 퓨 “마블 ‘블랙위도우’, 거칠고 고통스러우며 아름답다” 소감[해외이슈]
마블 ‘가오갤’ 폼 클레멘티에프, ‘미션 임파서블’ 7·8서 팜므파탈 출연확정[해외이슈]
22살 카일리 제너, 6993억에 뷰티브랜드 지분 매각 “억만장자”[해외이슈]
벤 애플렉·갤 가돗 “‘저스티스 리그’ 잭 스나이더 감독판 개봉하라” 요구[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