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하이힐 신고 훨훨'…조권, 몸에 밴 요염함
예원, 너무 뻥 뚫린 뒤태…'시상식급 파격'
양준일 "前부인 딸 내 아이 아닌 이유는…"
'167cm·54.9kg' 강예빈 "최고 몸무게 경신"
야옹이 작가, '수술 의혹' 부른 극강 골반
"몸 합성·신음" 제이미가 받은 충격 DM
천안나 '학폭' 부인…피해 주장 폭로 추가
장윤주 "출산→독한 다이어트" 비법 '충격'
.
'명장' 조 매든 감독, LA 에인절스 새 사령탑 부임
19-10-17 05:4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윤욱재 기자] 조 매든(65) 전 시카고 컵스 감독이 LA 에인절스의 새 사령탑으로 부임한다.

LA 에인절스는 17일(한국시각) "매든 감독과 계약에 합의했다"라고 공식 발표했다. 매든 감독은 계약 기간 3년에 1200만 달러 규모에 계약한 것으로 전해졌다.

메이저리그 통산 1252승 1068패(승률 .540)의 전적을 갖고 있는 매든 감독은 포
스트시즌 진출 8회, 월드시리즈 진출 2회, 그리고 월드시리즈 우승 1회란 업적을 자랑한다.

매든 감독은 2006년 탬파베이 레이스의 사령탑을 맡아 2008년 창단 첫 월드시리즈 진출을 이끄는 등 9시즌 동안 754승 705패(승률 .517)를 남겼다.

컵스에서는 2015년부터 올 시즌까지 5년을 지휘하면서 471승 339패(승률 .581)를 기록했으며 지난 해까지 4년 연속 포스트시즌 진출을 이뤘다. 여기에 2016년 월드시리즈 우승으로 '염소의 저주'를 깨뜨리는 마법사 역할까지 해냈다.

올해의 감독상 수상 경력은 3차례 있다. 탬파베이 시절이던 2008년과 2011년에 아메리칸리그 올해의 감독상을 받았고 컵스 시절이던 2015년 내셔널리그 올해의 감독상을 차지했다.

[조 매든 감독. 사진 = AFPBBNEWS] 윤욱재 기자 wj3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양준일 "前부인 딸,내 아이 아냐" 단호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비디오스타'에서 가수 양준일이 자신을 둘러싼 가정사 루머에 정면 반박, '사이다 대응'으로 눈길을 끌었다. 7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레어템 특집! 본캐로 로그인하셨습니다' 편으로 꾸며졌...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톰 행크스 “마스크 안쓰고 손을 씻지 않으면, 당신을 존중하지 않겠다”[해외이슈]
트럼프 좋아하는 카니예 웨스트 美대선 출마 공식선언, 엘론 머스크 “전폭 지지할게”[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 하루 5만명 시대, 레이디 가가 섬뜩한 마스크 착용[해외이슈]
‘테넷’ 새 포스터 전격 공개, “시간이 다 됐다” 8월 12일 개봉[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