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반백수 생활, 16kg 쪄" 케이윌 근황…깜짝
송승헌 "서지혜, 김태희보다…" 미모 극찬
당당 고백…지상렬·조수희, 커플 성사될까
조권 "군복무 당시 母 피부암, 김혜수 덕에…"
SF9 다원, 무성의 릴레이댄스 사과 "경솔"
설하윤 '썩어버릴 관계' 글 사정 알고보니
이윤지, 둘째딸 수중분만 과정 최초 공개
누구?…송창의, 걸으며 방귀까지 '아내 질색'
.
심은진 "故설리 비보, 악플러와 재판 중 접해…참 마음 무겁다" [전문]
19-10-17 07:0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가수 겸 배우 심은진이 故설리(25·최진리)를 추모했다.

심은진은 16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꽃같은 나이인 후배의 비보는 참 마음을 무겁게 한다. 저는 그녀에 대해 잘 알지 못한다. 그러나 마음 한쪽이 참으로 무거워진다. 제 25살, 26살 때의 연예 활동이 생각났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이러한 소식을 들으면, 마음이 따끔거린다. 심지어 저는 지금 악플러와 고소재판중이기에, 이러한 소식이 남일 같지 않다"며 "사람이 하는 행동엔 무조건 책임이 따른다. 그것은 어떤 사회적 지위나, 계급으로 나뉘는 게 아니고, 사람이라면, 자기가 하고 있는 행동에 책임이 따르기 마련이다. 내가 지금 하는 행동이 재미와 흥미를 떠나서 '도덕적으로 잘못하는 게 아닌가'라는 생각이 든다면 거기서 멈춰달라. 멈추면, 아무 일도 생기지 않는다"라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그녀에 대해 잘 몰랐지만, 기도하겠다. 편히 쉬기를. 그리고, 그녀의 가족과 지인들을 위해 기도하겠다. 무너지지 말길"이라며 덧붙였다.

앞서 설리는 지난 14일 세상을 떠났다. 향년
25세.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설리가 우리 곁을 떠났다"며 "지금의 상황이 너무나도 믿기지 않고 비통할 따름이다. 고인의 마지막 가는 길에 깊은 애도를 표한다"라고 밝혔다. 연예계에서는 각종 행사들을 취소 혹은 연기하며 설리를 애도하고 있다.

이하 심은진 글 전문.

꽃같은 나이인 후배의 비보는 참 마음을 무겁게 합니다.
저는 그녀에 대해 잘 알지 못합니다.
그러나 마음한쪽이 참으로 무거워집니다.
제가 25살..26살.. 때의 연예활동이 생각났습니다.
그때의 제가 어떠한 스트레스와 어떠한 마음을 갖고있었는지 기억이 났습니다.. 모두 버티라고들 말했고, 말합니다.
저역시 18살에 데뷔하여 지금까지 버티고있는 중일거라 생각합니다. 아마 지금 현재를 살아가는 모두는 버티고 있는중이겠지요..
그래서 이러한 소식을 들으면, 마음한켠이 따끔거립니다.. 심지어, 저는 지금 악플러와 고소재판중이기에, 이러한 소식이 남일같지않습니다.
저희의 재판은, 지난달 27일 선고되기로 하였으나, 검사님측에서 저희의 탄원서와 추가증거자료를 검토하시고 이번달 30일로 변론재판을 요청하셔서 30일에 다시 재판, 그리고나서 선고가 날 예정입니다.
이미 그 전에 김리우배우와의 단독재판은 피의자 항소심이 기각이되어 실형이 확정되었습니다. 이제 저희의 재판 선고를 앞두고 있는 와중에 이런 비보를 접하고, 어제 오늘.. 마음이 참 무겁고 답답했습니다.. 답답한마음에 글을 올립니다.
사람이 하는 행동엔 무조건 책임이 따릅니다.
그것은 어떤 사회적 지위나, 계급으로 나뉘어 지는게 아니고, 사람이라면, 자기가 하고 있는 행동에 책임이 따르기 마련입니다.
내가 지금 하는 행동이 재미와 흥미를 떠나서 도덕적으로 잘못하는게 아닌가 라는 생각이 든다면 거기서 멈춰주세요.
법이 강경해져 법이 무서워서 하면 안돼보단, 그 전에 멈춰주세요.
멈추면, 아무일도 생기지않습니다.
나 하나, 이런거 하나 올린다고 어떻게 되겠어? 라는 마음이 든다면 나하나, 이런거하나 올리지 않으시면, 어떻게 안됩니다.

그녀에 대해 잘 몰랐지만, 기도하겠습니다.
편히 쉬기를.. 그리고, 그녀의 가족과 지인들을 위해 기도하겠습니다.
무너지지 마시기를..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이예은 기자 9009055@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당당 고백…지상렬·조수희, 커플 성사될까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배우 조수희(46)와 개그맨 지상렬(50)의 소개팅이 성공했다. 13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아이콘택트'에선 가수 노사연(63)의 주선으로 조수희와 지상렬이 소개팅을 하는 장면이 전파 탔다. 두 사람은 첫 만남에 당황...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美 대선 출마 선언 카니예 웨스트 “양극성 장애 앓아, 부인 킴 카다시안도 걱정”[해외이슈]
톰 행크스 “마스크 안쓰고 손을 씻지 않으면, 당신을 존중하지 않겠다”[해외이슈]
트럼프 좋아하는 카니예 웨스트 美대선 출마 공식선언, 엘론 머스크 “전폭 지지할게”[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 하루 5만명 시대, 레이디 가가 섬뜩한 마스크 착용[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