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치어리더, 아찔한 치마 길이 '상의보다 짧아'
천안나 "학폭 사실무근" 해명 늦은 이유는?
"김학래, 헤어진 이성미·아들 TV 나오면…"
홍선영, 인신공격 악플 공개→우울 호소
함소원 "진화, 결혼 못 한다 했더니…" 애잔
김연정, 우월 비키니 자태 '그림 같은 몸매'
"최근 사고친 배우 A, 매니저에 갑질" 폭로
전원주 "故 여운계 그리워…사진과 대화"
.
에릭남 "잘 되든 못 되든 내 색깔 만들어 자신 있게 하고팠다" [MD인터뷰]
19-11-22 17:1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박윤진 기자] "제 첫 영어앨범이에요. 미국 진출이란 거대한 시작의 느낌보다 시동 건다는 표현이 맞을 것 같아요.

싱어송라이터 에릭남이 데뷔 첫 영어앨범 'Before We Begin(비포 위 비긴)'을 발매했다. 총 8곡은 설렘, 애틋, 후회 등 다양한 사랑의 순간들을 솔직하게 담고 있다. 미국에서 K팝의 인기를 실감한 에릭남은 지금이 자신의 목표를 이룰 타이밍라고 생각했다.


"가수 생활을 시작했을 때부터 꼭 이루고 싶었던 게 몇 가지 있어요. 좋은 영향력을 끼칠 수 있는 플랫폼을 만드는 것과 전 세계적으로 활동하는 아티스트요. 왜 지금, 왜 이제 하냐는 질문이 많았어요. 외국에서 K팝 인기가 엄청나잖아요. 지금이 아니면 언제가 될지 모르겠더라고요. 여러 K팝 그룹은 잘 알려진 반면 싱어송라이터, 알앤비, 힙합 등 다양하지 않는 점은 아쉬웠어요. 미국 생활도 익숙하니 제가 그 다리가 되지 않을까 싶어 이번 앨범을 내게 됐죠."


타이틀곡 'Congratulations'는 낡고 지난한 연애를 끝내면서 느끼는 해방감을 경쾌하게 풀어낸 '이별축하송'이다. '축하해! 드디어 네가 떠나네. 오늘 밤 파티를 열어 너와 나의 끝에 건배하자'라는 가사에서 이별이 마냥 무거울 필요는 없다는 쿨함과 여유가 느껴진다. 가사는 영어로 쓰고 한국어로 번역한다. "영어 가사의 감정을 어떻게 한국어로 살릴 수 있을까 하는 고민을 많이 했어요. 한국어로 바꿨을 때 아예 내용이 바뀌는 경우도 있고요. 한국어로 노래를 부를 땐 창법이나 발음 신경을 많이 쓰는데, 영어로 하니까 훨씬 수월하더라고요."

에릭남은 미국에서 나고 자란 한국계 미국인이다. 이번 영어앨범에 자신의 감성과 스타일을 오롯이 실었다. 팝 음악을 좋아하는 K팝 가수로 때때로 정체성 혼란이 오기도 했지만 그럴 때마다 에릭남은 "잘 되든 못 되든 내 색깔 만들어서 자신 있게 해보겠다"고 의지를 불태웠다.


에릭남은 방송 활동이 늘어날수록 자신을 슬럼프로 몰아넣는 기분이었다. "당시 상도 받고 광고도 찍고 많은 러브콜이 있었지만 이것도 잠깐이라고 생각했어요. '내가 제일 잘 할 수 있는 건 뭘까' 하는 고민과 방송을 안 하기 시작하면서 '은퇴했냐'는 말까지 들었을 땐 '제대로 하고 있나?' 하는 생각도 들었고요. 가수, 연예인 생활 하면서 불안정한 것도 많은데 제 자신과 솔직하게 대화하면서 최선을 다하는 게 답이었죠."

방송을 줄이고 국내 페스티벌을 돌며 기회를 만들어가던 에릭남은 호주, 유럽 등 활동 반경을 넓혀 해외투어도 돌았다. "제 노래를 좋아해주고 따라 불러주고 돈 내고 들어준다는 게 너무 감사하더라고요. 체력적으로 정신적으로 힘들 때도 있죠. 혼자 하는 무대이다 보니 비용도 감수해야 하는 부분이 있어서 타이트하게 돌아야 하는 게 현실이었는데, 보답하고 싶은 마음으로 꾸준히 하게 됐어요."


하고 싶은 음악 하며 좋은 영향력을 끼치는 게 에릭남의 목표다. "최근 아프리카 우간다에 가서 봉사할 기회가 있었어요. 최선을 다해 협조하고 도와드리려고 해요. 많은 사랑을 받을 때 해야 파급력이 있다고 생각하거든요. 행사철에 가야 하는 상황이라서 고민을 많이 했는데, 기회가 있을 때 가야 내가 약속한 대로 좋은 영향력을 끼칠 수 있을 것 같았죠. 힘들지만 기회가 있으면 열심히 하고 싶어요."

[사진 = 스톤뮤직엔터테인먼트 제공]

박윤진 기자 yjpark@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학래, 이성미·아들 TV에 나오면…"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가수 김학래의 아내 박미혜가 30여년 만에 남편의 전 여자친구인 개그우먼 이성미와 아들에 대해 입을 열었다. 6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이하 '마이웨이')에서 박미혜는 "상처가 되는 일이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트럼프 좋아하는 카니예 웨스트 美대선 출마 공식선언, 엘론 머스크 “전폭 지지할게”[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 하루 5만명 시대, 레이디 가가 섬뜩한 마스크 착용[해외이슈]
‘테넷’ 새 포스터 전격 공개, “시간이 다 됐다” 8월 12일 개봉[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자 급증, 제니퍼 애니스톤 “제발 마스크 써라”[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