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모델처럼 느낌있게'…이주연, 의식하고 워킹?
함소원 시母, 한국으로 가출…이유가 '경악'
박준형, 김찬우와 22년만 재회서 '깨알 폭로'
서동주 "접근하는 男에 이혼 사실 밝히면…"
치어리더, 스타킹에 남은 열정의 흔적 '어머나'
'감당이 안 돼'…최소미, 짓눌려 찌그러진 볼륨
'살아있네'…박탐희, 흔한 40대 수영복 자태
'두툼하게 접혔네'…피트니스 모델, 뱃살 굴욕
.
한서희X정다은, 열애설 번복·인정→母도 응원한 동성 커플→'데이트 폭력' 논란 [종합]
19-12-13 08:0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정다은이 나 죽이려고 해, 어떡해?"(한서희)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정다은의 '데이트 폭력'을 주장, 파문을 일으켰다. 불과 최근까지도 공개적으로 애정을 과시했던 동성 커플이기에 큰 충격을 더했다.

한서희는 지난 10월, '얼짱시대' 출신이자 일렉트로닉 음악 작곡가로 활동하던 정다은과 떠들썩하게 공개 열애를 시작했던 바.

두 사람은 열애 인정, 부인을 번복한 끝에 사랑을 키워나갔다. 이에 대중의 피로감을 자아냈지만, 여느 커플과 다름없는 다정한 모습을 SNS에 공유하며 뜨거운 응원 속 열애를 이어갔다.


한서희 어머니 또한 이들을 응원했다. 정다은은 11월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서희 어머니로부터 받은 문자 메시지를 공개하기도. 한서희 어머니는 정다은에게 "우리 (한)서희랑 잘 지내줘서 나도 고마워. 서희가 사실 마음이 참 따뜻하고 정도 많은 아이라서 내가 많이 위로받고 마음으로 챙김도 받았는데 때로는 앵그리 서희가 되면 말도 무섭게 하기도 하고 그럴 거다. 근데 걔가 맘이 여려서 말만 그러지 마음속은 안 그래. 인스타에서 서희 파리 갔을 때 (정)다은이가 편지 쓴 거 서희가 올려서 잘 보이진 않지만 글씨체며 글이 참 정성스럽고 따뜻하다고 느꼈다. 오늘 이렇게 친히 편지를 써주니 나도 참 고맙다. 서희랑 다은이 사이좋게 서로 잘 지내고 밥도 잘 챙겨 먹고 지내. 수능 마치고 내가 인천 가서 만나요"라고 보냈다.

이에 정다은은 "서희야 우리 결혼하는 거야"라는 반응을 보였다.

11월 23일엔 한서희가 정다은의 트위터 계정 아이디로 다정한 일상을 전하기도 했다. 그는 "요즘 하루에 다섯 끼 정도 먹는 중"이라며 "다은 언니랑 같이 살찌는 중이다. 지금은 짜장 떡볶이 시켰다. 언니 미쳤어? 나 아직 핫도그도 소화가 안 됐다"라고 일상을 전했다.

지난달 28일에는 정다은이 인스타그램에 한서희와 찍은 커플 사진을 게재, "서희가 이겨냈으면 좋겠다"라고 격려의 말을 남기기도 했다.



그러나, 이로부터 채 한 달도 지나지 않아 두 사람 사이 폭행 시비가 불거지며 충격을 선사한 것.

한서희는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정다은의 위협으로 지인에게 도움을 호소하는 내용이 담긴 카톡 메시지 캡처샷을 올렸다.

그는 지인에게 "정다은이 나 죽이려고 하는데 어떡해? 그러면서 잘못했다고 우는데 나 점점 정신 이상해져 가는 것 같아. 목 모르면서 내 손으로 죽여주겠다. 죽고 싶다고 한 건데 다른 사람이 그 죽고 싶단 사람한테 저럴 수가 있냐. 나 바닥에 눕히고 목 조르면서 '내가 죽여줄게. 내 손으로 죽어 XX년아' 이러는 거 상식적으로 이해가 돼"라고 말했다. 이는 곧 정다은의 폭행설로 번지며 논란을 샀다.


뜨거운 화제를 모으자 한서희는 오늘(13일) 재차 입장을 밝혔다. 그는 "걱정 마. 그냥 별거 아닌 것 같아"라며 "손으로 얼굴 감쌌어서 얼굴은 괜찮은데 그냥 머리랑 목이 좀 아픈 거뿐이다. 나 강하니까 걱정 안 해도 돼"라고 전했다.

팬들을 안심시킨 것과 달리, 이와 함께 첨부한 사진엔 폭행 흔적이 엿보여 눈길을 끌었다. 퉁퉁 부은 손가락에 멍투성이 팔 사진으로 걱정을 안겼다.

[사진 = 한서희 인스타그램]
김나라 기자 nara927@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박준형,김찬우와 22년만 재회서 깨알폭로
[마이데일리 = 명희숙 기자] god 박준형이 김찬우와 재회했다. 28일 밤 방송된 SBS '불청외전-외불러'에서는 김찬우가 함께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박준형과 정승환, 에일리가 '불청외전'의 새로운 게스트로 함께 했다. 박준형은 "오늘 정말 날씨가 춥...
종합
연예
스포츠
'정직한 후보' 장동주 "즐겁게 촬영하는 선...
'정직한 후보' 라미란 "열일? 물 들어올 때 노 저어야…" 폭소 [MD동영상]
'코미디계의 별이 지다' 故 남보원, 유족·동료 애도 속 발인 엄수 [MD동영상]
'더게임' 옥택연 "시청률 40% 넘으면 임주환과 '내 귀에 캔디' 부를 것"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멜 깁슨X대니 글로버 ‘리썰웨폰5’ 제작 확정, 리처드 도너 감독은 90세[해외이슈]
‘캡틴 마블2’ 브리 라슨 퇴출 캠페인 시작, “동성애자 흑인 캡틴 마블 원한다”[해외이슈]
“전설의 귀환” 키아누 리브스 ‘매트릭스4’, 2월 샌프란시스코 첫 촬영[해외이슈]
“코비 브라이언트, 아내와 함께 헬기 타지 않기로 약속”[해외이슈]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당신의 꿈을 제주에서 만나다!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