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국립발레단 해고' 나대한, 이번에는…
신천지 신자, 전도 실패할시엔…충격 폭로
'설전ing' 장미인애, 살벌한 SNS 상황
'마약·전연인 폭행' 맥시마이트, 여친 공개
머슬퀸, 한 뼘 비키니 입고 도발 '엄청나'
초아찔 김이슬, '핫팬츠 위 삐져나온…'
누구?…EXID LE, 몰라보게 달라진 모습
김희철, 이시언 기부 언급하며 씁쓸 "난…"
.
'휴스턴 영구결번' 지미 윈, 27일 별세… 향년 78세
20-03-27 09:36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고동현 기자] 휴스턴의 영구결번으로 지정돼 있는 지미 윈이 사망했다.

미국 USA투데이의 밥 나이팅게일은 27일(이하 한국시각) "지미 윈이 78세를 일기로 사망했다"라고 전했다. 해설가인 C. J. 니코스키도 "더 토이 캐넌(그의 별명)은 좋은 선수였으며 그보다 더 좋은 사람이었다"라고 애도했다.

1942년생인 윈은 휴스턴에서 오랜 기간 뛰었다. 팀 이름이 콜트 포티파이브
스였던 1963년부터 애스트로스로 바뀐 1973년까지 11시즌 활약했다.

이후 LA 다저스와 애틀랜타 브레이브스, 뉴욕 양키스, 밀워키 브루어스를 거쳤다.

통산 3차례 올스타에 선정됐으며 지난 2005년에는 휴스턴이 그의 현역 시절 등번호였던 24번을 구단 영구결번으로 지정했다.

빅리그 통산 15시즌 동안 1920경기에 나서 타율 .250 291홈런 964타점 225도루 1105득점을 남겼다.

특히 출루에 재주가 있었다. 통산 타율은 .250에 그쳤지만 출루율은 이보다 1할 이상 높은 .366를 기록했다. 1969년과 1976년에는 리그 최다 볼넷 주인공이었다.

이러한 볼넷 능력 속 그는 1969년 52경기 연속 출루를 하기도 했다. 이는 아직도 팀 기록으로 남아 있다.

[2015년 휴스턴 홈구장을 찾은 지미 윈(아래)과 래리 디어커. 사진=AFPBBNEWS] 고동현 기자 kodori@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설전ing' 장미인애, 살벌 SNS상황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더는 대한민국에서 배우로 활동하지 않겠습니다." (장미인애) 배우 장미인애(36)가 문재인 정부의 코로나19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정책을 비난했다가 네티즌들과 날선 설전 끝에, '은퇴 선언' 초강수를 뒀다. 장미인애는 ...
종합
연예
스포츠
이예진, 핑크빛 비키니 자태 '시선을 사로잡...
신인선·신성 '트롯계 샛별들의 환한미소' [MD동영상]
이대원·나태주 '격투기와 태권도로 다져진 트롯파이터' [MD동영상]
유산슬, 송가인과 듀엣송으로 3개월 만에 기습컴백 '기대감 UP'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톰 행크스♥' 리타 윌슨 "코로나19 완치, 신이 주신 축복" 벅찬 소감 [해외이슈]
'성범죄 혐의' 알 켈리, 코로나19 이유로 석방 요청…뉴욕 검찰 '반대' [해외이슈]
대니얼 대 킴 “코로나 완치” 선언, “환자들에게 지속적인 사랑 보내달라”[해외이슈]
블레이크 라이블리♥라이언 레이놀즈가 또…코로나19 위해 12억→5억 추가 기부 [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