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이효리, 셔누 위해 태닝권 결제해준 사연
"전진 예비신부, 지인 증언 따르면 인성이…"
"김수현, 이혼父 새 가족들에 지속적으로…"
이수근 "톱스타 된 임영웅…후회속에 살아"
김지우, 흰 레깅스로 뽐낸 몸매 '깜짝이야'
"종교 중요한 이연희, 예비신랑 정체는…"
"0이…" 이솔이, 박성광 통장 잔고에 충격
'얼굴 너비랑 똑같네'…손나은, 충격 개미허리
.
'사랑의 콜센타' 임영웅X영탁X이찬원, '미스터트롯' 眞善美 리벤지 매치 [오늘밤TV]
20-04-09 13:3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사랑의 콜센타' 임영웅, 영탁, 이찬원, 김호중,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가 피도 눈물도 없는 '리벤지 매치'를 위해 또 다시 맞붙는다.

9일 방송되는 TV CHOSUN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사랑의 콜센'’(이하 '사랑의 콜센타') 2회에서는 TOP7이 신청자에게 노래를 불러드리겠다는 일념 하에, 자존심을 건 대접전 펼쳐 폭소를 안길 예정이다.

먼저 한 신청자가 "우리 가족의 원픽이 모두 다르다"고 말하며 '미스터트롯'의 진, 선, 미인 임영웅, 영탁, 이찬원을 차례로 호명하면서 때아닌 '진선미 리벤지 매치'를 성사 시켜 긴장감을 끌어올렸다.

이에 임영웅, 영탁, 이찬원은 하나뿐인 트롯콜 자리를 차지하기 위해 자존심 싸움을 벌였다. 특히 '미스터트롯' 경연 내내 "순위에 욕심
이 없다"고 초연한 모습을 보였던 영탁이 "임영웅을 꼭 한번 이기고 싶다"고 숨겨온 속내를 고백해 현장을 초토화시켰다. 과연 '미스터트롯' 진, 선, 미 '리벤지 매치'의 승자는 누가 될 것인지 귀추가 주목된다.

뿐만 아니라 TOP7 내 신동부로 돈독한 우정을 유지했던 이들의 집안싸움도 벌어졌다. 한 신청자는 자신의 '투 픽'으로 이찬원, 김희재를 꼽았고, 지목받은 두 사람 역시 서로 자신이 노래를 부르겠다며 치열한 접전을 벌였다. 좀처럼 승부가 나지 않자 결국 김희재는 "저를 뽑아주신다면 선물을 따로 보내 드리겠다"고 선언했고, 다급해진 이찬원은 "선물은 물론, 제가 직접 댁으로 찾아가겠다"는 역대급 공약을 내걸었다. 이찬원과 김희재 중 신청자의 최종 선택을 받은 사람은 누가 될지 기대를 높인다.

그런가 하면 TOP7 멤버들이 화합해 완벽한 하모니를 뽐내는 무대도 마련됐다. 영탁이 "신청자에게 힘을 주고 싶다"며 즉석에서 임영웅과의 듀엣을 제안, '영영 브라더스'로 뭉쳤다. 두 사람은 속사포 랩이 주를 이루는 노래를 선택해 래퍼로 깜짝 변신하며 반전 매력을 선사해 환호성을 이끌었다. 랩을 선보이는 '영영 브라더스'의 모습은 과연 어떨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제작진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힘들어하는 국민 여러분께 작으나마 위안과 웃음을 드리고 싶었던 진심이 닿은 것 같아서 기쁘고 행복하다"고 전하며 "'미스터트롯'에서는 미처 보여드리지 못한 트롯맨들의 다채로운 매력이 펼쳐지게 될 '사랑의 콜센타' 2회에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9일 밤 10시 방송.

[사진 = TV CHOSUN '사랑의 콜센타' 제공] 김미리 기자 km8@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수현, 이혼父 새 가족들 위해…"대단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배우 김수현의 가정사가 공개됐다. 25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이하 '풍문쇼')에서 김수현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던 황영진은 "내 지인이 이런 얘기를 해"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김수현이 ...
종합
연예
스포츠
오마이걸, 핑크빛 사랑스러움 '오늘도 예쁨 ...
김규리·최희서·박지후 '들꽃영화상 레드카펫에서 빛난 꽃미모' [MD동영상]
한국조폐공사, '경복궁 기념메달' 실물 공개 [MD동영상]
이달의 소녀 '마스크를 써도 눈에띄는 예쁨' [MD동영상]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킴 카다시안♥카니예 웨스트 결혼 6주년, “우리 사랑 끝까지 영원히 간다” 달달[해외이슈]
“15살 차이” 벤 애플렉♥아나 디 아르마스, 세 아이와 행복한 데이트[해외이슈]
아리아나 그란데, 3년전 맨체스터 폭탄테러 희생자 추모 “기도하겠다”[해외이슈]
하이디 클룸, '란제리룩'보다 파격적인 사회적 거리두기…'우산을 방패로?' [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