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노현정, 남편 정대선과 결혼식 등장…관심↑
"우울·불안 올 것" 홍선영, 정신건강 위험
조세호 감량이 女배우 때문? 실명 고백
도티 수입 위엄 "김숙·전현무 합쳐도 안 돼"
"숙소서 男과 이것까지" 민아, 지민 끝장폭로
신재은, 새빨간 수영복 입고서…명불허전
'묘하게 섹시'…유현주, 요염한 스트레칭
공효진, 김희원 이 정도 절친? "통화하며…"
.
[종합] "바람피우면 죽인다"던 장근석, 2년 공익 후 팬들에 첫 SNS…여전한 아시아 프린스 감성
20-05-30 16:0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록 기자] 배우 장근석(33)이 사회복무요원(구 공익근무요원)에서 소집해제된 가운데, 팬들에게 SNS로 근황을 알렸다.

장근석은 30일 인스타그램에 "사람살려"라고 짧게 적고 사진을 여러 장 올렸다. 요리를 만들어 먹은 것으로 보인다. 특히 한 사진은 흑백사진인데, 장근석으로 보이는 인물이 한쪽 눈만 일부 보이고 있다. 장근석 특유의 감성이 돋보이는 사진이다. 장근석의 다국적 팬들은 "Welcome back oppa" 등의 댓글을 남기며 장근석의 소집해제를 환영했다.

앞서 장근석은 29일 서울 중구 서울소방재난본부에서 약 2년간의 사회복무요원 복무를 마무리하고 소집해제됐다. 특별한 소감은 없이 "감사합니다"라고만 말하고 현장을 떠난 장근석이다.



2년 전 사회복무요원 복무를 시작하기 전에는 팬들에게 애틋한 소감을 남기기도 했다.

당시 장근석은 팬들에게 "우리 잠시만 안녕하자. 안녕이라는 단어가 오랜만에 만나 반가워서 말하는 안녕과 헤어짐의 아쉬움으로 하는 안녕 두 가지의 뜻이 있는데 이번에는 안타깝게도 헤어짐의 안녕이네"라며 "지금부터 나에게 주어질 2년의 시간을 내 인생에 있어서 그 무엇보다 의미 있는 시간으로 쓰고 싶어. 어렸을 적 데뷔하여 27년이라는 시간 동안 단 한 번도 쉬어본 적이 없고 단 한 번도 나만의 시간을 온전히 가져본 적도 없는 것 같고"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장근석은 "기억해. 잠시 쉬어가는 거야. 다들 몸 건강히 잘 지내고 아프지 말고. 그리고 사랑한다. 그리고 바람 피우면 죽인다"고 당부했다.

[사진 = 장근석 인스타그램-송일섭 기자 andlyu@mydaily.co.kr]
이승록 기자 rok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존재감無" 조세호, 女배우 막말에 상처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개그맨 조세호가 전소민에게 호감을 표시했다. 5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선 10주년을 맞아 '시청자들이 뽑은 다시 보고 싶은 특집'으로 '환생 편'을 진행했다. 스페셜 게스트로는 가수 지코, 선미, 조세호가 출연했다. 이...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트럼프 좋아하는 카니예 웨스트 美대선 출마 공식선언, 엘론 머스크 “전폭 지지할게”[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 하루 5만명 시대, 레이디 가가 섬뜩한 마스크 착용[해외이슈]
‘테넷’ 새 포스터 전격 공개, “시간이 다 됐다” 8월 12일 개봉[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자 급증, 제니퍼 애니스톤 “제발 마스크 써라”[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