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169cm·43kg' 서예지, 충격 허리→CG의혹
노현정, 남편 정대선과 결혼식 등장…관심↑
조세호 감량이 女배우 때문? 실명 고백
도티 수입 위엄 "김숙·전현무 합쳐도 안 돼"
"숙소서 男과 이것까지" 민아, 지민 끝장폭로
신재은, 새빨간 수영복 입고서…명불허전
"우울·불안 올 것" 홍선영, 정신건강 위험
'묘하게 섹시'…유현주, 요염한 스트레칭
.
'올드스쿨' 김창열, 마지막 방송 소감…"다시 돌아올 때 환영의 박수 쳐주시길" 눈물
20-06-01 18:3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그룹 DJ DOC의 멤버 김창열이 15년 간 진행해온 라디오를 마무리했다.

1일 방송된 SBS 러브FM 라디오 '김창열의 올드스쿨'은 지난 2006년 11월 6일 시작 이후 마지막 방송을 진행했다.

이날 김창렬은 진행을 무사히 마친 후 "오늘 마지막 수업 함께 해주셔서 감사하다. 여러분 덕분에 제가 여기까지 온 것 같다"고 운을 뗐다.

그러면서 "제가
정말 사랑하고 존경하는 형님이 그런 말씀을 제게 해주셨다. 처음의 모습도 물론 좋아야하지만 마지막 모습이 멋지고 아름다워야 한다고. 그 말씀을 해주셔서 제가 기사가 나가고, 오늘까지 버틸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말하며 눈물을 보였다.

김창열은 청취자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며 "감사하고, 고맙고, 언제가 될 진 모르겠지만, 다시돌아온다는 약속은 못하겠지만, 다시 돌아올 땐 더 멋지게 환영의박수를 쳐주셨으면 좋겠다. 청취자 여러분 진짜 감사하고 사랑한다"고 전하며 마지막 선곡으로 비틀즈의 '렛 잇 비(Let it be)'를 틀었다.

끝으로 김창열은 "'올드스쿨'은 여기까지지만 우리 인생은 계속 되지 않냐. 우리 다같이 화이팅하자. 어느 자리에서든, 어떤 상황에서든 행복한 올드스쿨 학생 여러분들이 되시길 바라겠다. 모두 사랑하세요"라고 여운을 남겼다.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DB] 권혜미 기자 emily00a@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존재감無" 조세호, 女배우 막말에 상처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개그맨 조세호가 전소민에게 호감을 표시했다. 5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선 10주년을 맞아 '시청자들이 뽑은 다시 보고 싶은 특집'으로 '환생 편'을 진행했다. 스페셜 게스트로는 가수 지코, 선미, 조세호가 출연했다. 이...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트럼프 좋아하는 카니예 웨스트 美대선 출마 공식선언, 엘론 머스크 “전폭 지지할게”[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 하루 5만명 시대, 레이디 가가 섬뜩한 마스크 착용[해외이슈]
‘테넷’ 새 포스터 전격 공개, “시간이 다 됐다” 8월 12일 개봉[해외이슈]
美 코로나 확진자 급증, 제니퍼 애니스톤 “제발 마스크 써라”[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김 웅    편집인 : 여동은    청소년 보호 책임자 : 여동은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