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보호본능 자극해…치어리더, 여리여리 자태
"키스신 중…" 공유, 윤은혜 나쁜 손 폭로
"XX"…김새론, 방송서 욕설 후 화들짝
백종원, 깐족대는 김희철에 뼈 있는 한마디
"댓글에…" 제시, 악플에도 쿨한 반응
'그저 감탄만'…김윤지, 명품 보디라인
"난 욕 안 해"…허훈, 면전에서 父 허재 디스
"하희라인 줄"…최수종, 딸과 투샷 공개
.
[종합] '불타는 청춘' 새 친구 윤기원 반전 매력→신효범 '사랑하게 될 줄 알았어' 즉석 라이브
20-07-08 07: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권혜미 기자] 배우 윤기원이 독보적인 개성을 자랑하며 '불타는 청춘'의 새 친구로 완벽 적응했다.

7일 밤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선 경남 창원시 진해 우도에서 '남해바다 섬마을 특집'으로 진행돼 배우 김선경, 막내 브루노, 윤기원이 합류했다.

이날 방송에서 청춘들은 숙소에 다같이 모여 나른한 오후를 보내던 중 물놀이를 하기 위해 바닷가로 향했다. 아무도 없는 숙소 앞 남해 앞바다에서 "와 여름이다!"를 외치며 바다에 들어간 청춘들은 모두 한바탕 시원하게 물놀이를 했고, 브루노 팀과 윤기원 팀으로 나눠 달리기 게임을 펼치며 여름을 즐겼다.

모두가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던 이 때에 배우 구본승은 홀로 소쿠리 섬에 있었다. 그는 "그동안 낚시를 몇 번 해봤다. 그런데 한 번도 제대로 고기를 잡아본 적이 없어서 이번에 작정하고 준비하고 왔다. 이번엔 잡을 수 있겠다"고 각오를 다지며 반드시 낚시에 성공하겠다는 열정을 드러냈다.

선장까지 직접 불러 낚시에 나섰던 구본승은 30분 만에 전갱이 5마리를 한꺼번에 잡으며 성공적인 행보를 보였다. 그 이후로도 연이어 월척을 잡으며 놀라움을 안겼다. 또 미끼를 던지지 않았음에도 성대까지 잡으며 낚시 고수의 면모를 보였다.


바다에서 다시 숙소로 돌아온 후 최성국, 김선경, 브루노, 배우 박선영은 저녁 메뉴로 아귀찜과 바지락국을 선택한 후 함께 식재료를 구입했다. 동시에 윤기원, 강경헌, 김광규, 배우 안혜경, 최민용은 짚라인을 타러 갔다. 우연히 윤기원 옆에서 함께 타게 된 강경헌은 겁을 먹고 무서워하는 모습을 보였고, 이를 본 윤기원이 "무섭지 않다", "줄이 잘 움직인다"며 긴장을 풀어줬다. 무사히 짚라인을 탄 강경헌은 그에게 "옆에 있어서 다행이다. 좀 덜 무서웠다. 안정적으로 돌아서 자리를 잘 잡았다"고 고마움을 드러냈다.

저녁 담당 팀은 일찍 돌아와 먼저 준비를 하고 있던 중이었다. 재료 손질을 하고 있던 브루노를 지켜보던 김도균은 그에게 "독일에서 한식당을 한 게 어떤 거였냐"고 질문했다. 이에 브루노는 "식당 사업을 하는 게 좋은 아이디어인 줄 알았다. 한국 음식도 너무 좋아해서 친구랑 퓨전 음식점을 차렸었다. 식당에서 15시간 동안 일하며 직접 요리를 했다"고 답하며 토크쇼를 진행했다.


다음엔 차례를 바꿔 브루노가 김도균에게 "전 여자친구가 아일랜드 사람이라 들었는데 문화 차이로 남녀관계에 문제가 생겼었냐"고 물었다. 김도균은 "그렇진 않았다"고 단호하게 답했고, 브루노도 공감하며 "저도 말만 통하면 그런 건 별로 중요하지 않다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저녁이 깊어지자 비가 내리기 시작했다. 새벽 낚시를 기다리며 홀로 텐트를 치고있던 구본승은 조촐하게 라면을 끓여 먹었고, 청춘들은 천막을 치고 다 함께 푸짐한 저녁을 먹었다. 새친구답게 한 마디 하라는 김도균의 제안에 윤기원은 "불과 몇 시간 안 지났지만 아까의 서먹함이 야들야들해진 느낌이 든다. 역시 사람은 살을 부비고 같이 뭘 먹으면서 시간을 보내야 더 친해지는 것 같다"고 말하며 완벽 적응된 모습을 보였다.

이어 윤기원의 진솔한 이야기가 공개됐다. 그는 91년 대학개그제를 통해 데뷔했다고 말하며 "지인의 제안으로 나갔는데 귀엽게 보셨는지 저를 뽑아주셨다. 유재석, 김용만, 김국진, 남희석 그 분들이 같이 데뷔했던 분들이다. 개그맨 생활을 2년 반 정도 했는데 원래 꿈인 배우를 이루기 위해 나갔다. MBC공채에 나갔는데 보기 좋게 떨어지고 96년도 SBS에서 감사하게 뽑아주셨다"고 설명했다. 또 윤기원은 김도균의 기타에 맞춰 지난 2011년 발매한 1집 앨범 '돌겠어'를 즉석에서 부르며 반전 매력을 선보였다.


숙소로 들어온 최성국은 구본승에게 전화를 걸었고, 자신의 전화를 안 받자 안혜경이 다시 영상통화를 걸었다. 그러자 구본승은 바로 받았고, 안혜경이 "오빠 자요? 보고싶다. 내일 몇시에 오냐"며 애교섞인 목소리로 애정을 드러냈다. 구본승은 "고기 잡으면 가겠다. 못 잡으면 못 간다"며 능청을 떨었고, 최성국은 "왜 내 전화는 안 받냐"며 섭섭한 기색을 드러냈다.

끝으로 김도균은 여운이 가시지 않은 듯 홀로 기타를 쳤고, 이에 신효범이 다가와 함께 감성에 젖었다. 김도균이 최근 케이블채널 tvN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 리메이크되어 인기몰이를 했던 신효범의 곡 '사랑하게 될 줄 알았어'를 연주하자 신효범은 즉석에서 라이브로 부르며 한 밤의 콘서트를 개최했다.

[사진 = SBS 방송화면 캡처]
권혜미 기자 emily00a@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XX"…김새론, 방송서 욕설 후 화들짝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배우 김새론이 솔직 털털한 면모로 '도시어부2' 멤버들의 애정을 받았다. 24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예능 프로그램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2'(이하 '도시어부2')에서는 경기도 화성에서 대결을 펼치는 도시어부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머라이어 캐리, “12살 때 언니가 신경안정제 먹이고 포주에 팔려고 했다” 충격 고백[해외이슈]
셀레나 고메즈, 비키니 입고 허벅지 안쪽 흉터 공개 “모든 육체는 아름답다”[해외이슈]
잭 스나이더 ‘저스티스 리그’ 10월 추가 촬영, 벤 애플렉X갤 가돗X헨리 카빌X레이 피셔 참여[해외이슈]
‘테넷’ 주인공 존 데이비드 워싱턴, “아직도 영화 내용 이해하지 못했다” 솔직 고백[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