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뼈만 남았네'…치어리더, 극도로 마른 몸매
이근 대위· 김이나, 심쿵 유발 티키타카
최성국 "'성욕 넘친다' 고백 후 친구들이…"
오정연 슬럼프 극복 도와준 '의외 인물'은?
'앞뒤로 빵빵'…머슬퀸 이종은, 입체적 볼륨
'성폭력 피해 고백' 장재인 "뿌리 생긴 기분"
'시선 강탈이야'…신재은, 아찔 각선미
'뼈 없는 줄'…치어리더, 연체동물처럼 유연
.
마이클 잭슨, “‘엑스맨’서 백인 프로페서X 연기 원했다”[해외이슈]
20-08-01 15:3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세계적 팝스타 마이클 잭슨이 ‘엑스맨’서 프로페서 X 캐릭터를 연기하고 싶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프로듀서 로렌 슈러 도너는 31일(현지시간) 할리우드 리포터와 인터뷰에서 1999년 ‘엑스맨’ 캐스팅 당시의 비화를 털어놓았다.


그는 “내가 마이클 잭슨에게 ‘자비에 교수가 나이든 백인인거 알아’라고 물었다”면서 “그는 내게 ‘메이크업 하면 된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엑스맨’에서 찰스 자비에 교수는 패트릭 스튜어트가 연기했다.

당시 마이클 잭슨은 선글라스를 착용했으며, 어느 누구와도 악수를 하지 않았다.

마이클 잭슨은 마블 마니아였다. 실제 그는 90년대 마블 인수에 큰 관심을 드러냈다. 특히 ‘스파이더맨’을 연기하고 싶어했다.

[사진 = AFP/BB NEWS, 20세기폭스]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AD

AD

AD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최성국 "'성욕넘친다'고백후 친구들이…"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배우 최성국이 성욕 근황 강제 공개 후 친구들의 반응을 전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박선영은 최성국에게 "너 저번 여행 진실게임 때 성욕이 넘친다 그래서 ㅋㅋ"라고 입을 열었다. 이에 최성국은 "...
종합
연예
스포츠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테넷’ 주인공 존 데이비드 워싱턴, “아직도 영화 내용 이해하지 못했다” 솔직 고백[해외이슈]
엠마 스톤, 'SNL 작가'와 이미 결혼했나 "코로나19로 미뤘던 3월 결혼식을…" [해외이슈]
판빙빙, 생일 기념 36억 다이아몬드 반지 자랑→과거 탈세 이력에 비난ing [해외이슈]
日 원로배우 후지키 타카시, 80세에 극단적 선택 "배우로서 계속 나갈 자신 없다" [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발행인 : 여동은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