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한 번도…" 김승현父, 며느리에 서운함 표출
치어리더, 빈틈없이 딱 붙는 의상 '아찔'
살 확 뺀 고현정, 미모로 시상식 올킬
김지민 "박나래, 내 연락 보고도 무시" 폭로
한예슬, 10세 연하 연인 공개…당당 열애
"KBS 계단서 키스하는 아이돌 목격" 헉
조나단, 형 라비 범죄 관련 입장 밝혔다
'백상' 유재석의 대상이 더 빛난 이유
.
'제2의 누구'도 아닌, 유일무이 재재 [이예은의 안테나]
20-09-07 08:2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예은 기자] 비주류 헤어 '새빨간 숏컷'을 하고 비주류 방식 '연반인'(연예인+일반인)으로 침투해 주류 시장을 장악했다. 재재(본명 이은재)는 새로운 MC 모델 탄생 의의를 넘어 비주류도 주류가 될 수 있다는 메시지를 남기며 스스로 브랜드가 됐다.

재재는 SBS 뉴미디어 콘텐츠 '문명특급'의 PD이자 MC다. 유튜브 '스브스뉴스'의 코너로 출발했던 '문명특급'은 뜨거운 화제성에 힘입어 채널 독립에 성공했다. 여전히 SBS 소속이지만 자주적으로 콘텐츠를 창작할 권리를 부여받은 것이다. 프런트맨 재재를 필두로, '문명특급'은 히트 코너 '숨듣명'(숨어 듣는 명곡) 등 K팝 콘텐츠를 비롯해 영화, 사회이슈 등을 다루며 유튜브 내 최고 웹예능 채널로 거듭났다.

등장부터 파격이었다. 새빨간 숏컷을 하고 카메라 앞에 선 재재는 상상 이상의 텐션을 발산하며 쉴 새 없이 비디오와 오디오를 채웠다. 기존 방송인들로부터 발견할 수 없는 자유분방함이 가득했다. 신선했지만 낯설었고, 흥미로웠지만 염려가 있었다. SBS라는 기성 방송국에서 탄생한 이 독특한 여성 PD를 대중이 얼마나 오래 지켜봐줄지에 대한 우려였다.


그러나 재재는 새로운 방식을 꾀해 우려를 괜한 기우로 만들었다. 마치 오래 만나온 친구처럼 출연자들을 대하지만 결코 무례한 법이 없다. 민망한 상황을 유도해 만드는 단선적인 웃음도 없다. 대신 웃음 유발 역할은 재재가 맡았다. 아이돌들 앞에 먼저 나서 노래를 부르고 춤을 추는 등으로 기존의 대면 인터뷰 형식을 파괴했다. 사생활 질문 역시 먼저 꺼내지 않고, 출연자가 쌓아온 커리어만으로 콘텐츠를 뽑아낸다. 특정 대답을 노리고 질문을 던지는 여타 인터뷰어(interviewer)들과는 다른 행보다. 관점 자체가 평가자가 아닌, 대중이기 때문에 가능한 일이다.

대중의 눈을 가지고 대중의 궁금증을 해소시켜주는 동시에, 보통 경계를 늦추지 않는 스타들마저 무장 해제시켜 진솔한 속내를 털어놓게 만든다. 무엇보다 재재는 상대를 타자화하지 않는다. 통상적으로 분위기를 유연하게 만들겠다는 명분으로 행해지는 외모 칭찬, 애교 지시 등은 '문명특급'에서 금기다. 남녀를 구분하는 발언도 마찬가지다. 이제껏 수많은 방송인들이 분량을 뽑아내기 위해 사용했던, 코미디로 위장한 무례함에 대한 나름의 저항으로 읽힌다.

이런 재재를 향해 '제2의 OOO', '뉴미디어계의 OOO', '여자 OOO' 등의 수식어가 붙곤 한다. 뛰어난 진행 능력을 치켜세우고자 빗댄 말이다. MC로서 발휘하는 능력만 놓고 보자면 유의미한 타이틀이고, 재재의 명성에 대중성을 더할 수 있는 수단이다. 그러나 특정한 프레임에 갇히길 거부해왔던 재재였던만큼, 다소 아이러니한 표현이기도 하다.

재재의 방식은 그 어떤 방송인에게서도 보지 못한 개인이 구축한 오직 '재재의 것'이다. 어떤 때는 대중으로, 어떤 때는 MC로, 어떤 때는 아티스트 옆에 서서 쇼맨으로 분하며 포지션 경계마저 지워버렸다. 비주류의 것들로 주류 시장에 당당히 깃발을 꽂으며 유일무이한 존재가 된 재재다.

[사진 = '문명특급' 채널 캡처화면]
이예은 기자 9009055@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살 확 뺀 고현정, 미모로 시상식 올킬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배우 고현정(51)이 백상예술대상에서 물오른 미모를 뽐냈다. 13일 오후 경기 고양시 일산 킨텍스에선 제57회 백상예술대상(2021)이 무관중으로 열렸다. 이날 고현정은 TV 부문 대상 시상자로 무대에 섰다. 오랜만에 공식 ...
종합
연예
스포츠
오마이걸, 출근길 상큼 미모 '안구정화 타임...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알렉스 로드리게스, 결별 한달도 안됐는데 제니퍼 로페즈♥벤 애플렉 밀회에 충격[해외이슈]
리암 헴스워스 2년만에 재혼설, 상대는 8살 연하 호주배우[해외이슈]
드웨인 존슨, “어린시절 여자로 오해받아…부드러운 얼굴 때문”[해외이슈]
워너브러더스, "‘조커2’ 계획중"[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