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치어리더, 두툼한 뒷구리살 삐쭉 '굴욕 포착'
이하늬, 끝 없는 나이트 루틴 '잠은 언제?'
김구라 子 그리, 동생 탄생 속마음 고백
"김선호 끝까지 지킨 건 소속사뿐, '조종설' 아냐"
고현정·최원영, 화제의 19금 침실신 봤더니…
'눈썹 다 어디갔어?'…공효진, 충격적 민낯
설현, 당당한 복근 공개 '음영 제대로네'
'공중 부양'…미나, 봉에 매달려 편안
"발효차(茶)서 영감"… 바이어스도르프 코리아 '차울' 론칭
20-11-21 09: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글로벌 스킨케어 기업 바이어스도르프(Beiersdorf) 코리아는 발효차에서 영감을 얻어 탄생한 프리미엄 페이스 케어 브랜드 '차울(CHAUL)'을 론칭했다고 밝혔다.

차울은 바이어스도르프가 처음으로 아시아에서 독자적인 개발 및 출시를 진행한 브랜드로 더욱 큰 의미를 갖는다. 바이어스도르프 코리아는 한국에서 차울의 성공적인 출시를 이끌어낸 뒤 타 아시아 국가로 그 영역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마시는 차를 뜻하는 '茶(차)'에서 유래된 차울은 그 이름처럼 전 제품이 발효차를 주요 성분으로 하고 있으며 차울의 첫 번째 시리즈인 '얼리 리추얼'은 1,200여 년 이상의 역사를 자랑하는 한국의 첫 번째 차 재배지 하동으로부터 시작됐다.

지리산이 위치해 있고 섬진강이 흐르는 청정지역에 위치한 하동은 야생차 재배지로 잘 알려져 있으며, 이곳에서 재배된 찻잎은 인공적인 첨가물 없이 오직 햇볕, 바람, 공기를 통해서 자연 발효 과정을 거친다.

얼리 리추얼 시리즈는 워터 에센스, 앰플, 크림 총 3가지 제품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부드러운 텍스처, 편안한 천연향 그리고 뚜렷한 피부 효과로 피부의 여러 감각을 깨우도록 설계된 것이 특징이다.

차울은 하동뿐 아니라 세계 각국의 차와 발효 과정을 탐색, 스킨케어 제품으로 구현해 'Own Your Moment, Own Your Beauty'라는 브랜드 철학 아래 소비자들이 깨어 있는 마음으로 하루의 시작과 끝을 보낼 수 있도록 응원할 예정이다.

엔드릭 하세만(Endrik Hasemann) 바이어스도르프 코리아 지사장 겸 NX 공동 창립자는 "한국은 고도화된 소비자와 함께 전 세계 스킨 케어 시장에서 가장 경쟁력 있는 시장 중 하나로, 이번 론칭을 통해 한국 소비자의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는 제품을 선보이고자 노력했다"라며 "소비자들로부터 받은 첫 번째 피드백이 매우 만족스러웠던 만큼, 이번 신규 브랜드에 대해 강한 자신감을 가지고 있다"라고 밝혔다.

한편, 차울은 바이어스도르프의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니베아 액셀러레이터(NX)를 통해 탄생한 브랜드로, 사내 스타트업에서 출발한 브랜드이기도 하다.

이에 이번 론칭을 위해 NX 스타트업과 함께 소비자 리서치, 패키징 디자인, 디지털 마케팅 및 D2C 비즈니스 모델 등 모든 개발 단계에 있어 긴밀한 협업을 진행하는 등 활발한 협업 프로젝트를 진행해왔다.

차울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브랜드 웹사이트에서 확인 가능하며 모든 제품들은 현재 한국에서만 구매할 수 있다.
천주영 기자 pres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구라 子 그리, 동생 탄생 속마음 고백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개그맨 김구라 아들 그리(본명 김동현)가 늦둥이 동생에 대한 마음을 전했다. 21일 유튜브 채널 '그리구라'에는 '둘째 탄생 이후 김구라와 그리의 속마음'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김구라는 "얼마 전에 동현이...
종합
연예
스포츠
'어나더 레코드' 신세경 "연예인으로서 딱히...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양성애자’ 슈퍼맨, 새로운 모토 “더 나은 내일” 희망의 상징[해외이슈]
기네스 펠트로 15살 아들 “엄마가 성인용품 파는거 자랑스러워, 페미니스트”[해외이슈]
‘오징어게임’ 폭발적 인기, ‘오스카 남우주연상’ 라미 말렉도 패러디 참여[해외이슈]
61살 숀 펜, 29살 부인에게 결혼 1년 만에 이혼 소송 당해[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