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23kg 감량' 정재용, 확 달라진 비주얼
논란 일파만파 김정현, 직접 해명할까?
이수근 "아내에 대시한 연예인들" 실명 폭로
유재석, 이광수 기사 보더니 멱살잡이…왜?
의상 때문?…치어리더, 땀에 흠뻑 젖었네
양희은 "치매 검사 받아"…건강에 문제가?
김구라 "전처 빚 갚은 이유, 위자료 아냐"
토니안, '결혼기회 많았다'는 말에…솔직
.
'사랑꾼' FA 김재호, '가족은 나의 힘' [유진형의 현장 1mm]
20-12-03 09:22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유진형 기자] 어느덧 30대 중반의 나이로 접어든 김재호(35)가 두번째 FA를 신청했다.


김재호는 2004년 입단 이후 두산맨으로 활약하며 두산왕조를 이끌었다. 지난 2016 시즌 이후 4년간 총액 50억원(계약금 20억원, 연봉 6억5천만원, 인센티브 4억원)의 조건으로 두산과 첫 번째 FA 계약을 맺었다.


내년 시즌 이제 36세를 바라보지만 이번 시즌에도 120경기나 유격수로 출전을 하면서 건재한 수비와 타격을 보여주면서 두 번째 FA 자격을 취득해 FA 권리행사를 하게 되었다.


김재호는 올시즌 120경기 타율 0.289, 116안타(2홈런), 39타점, 48득점, 6도루, 출루율 0.362, 장타율 0.346, OPS 0.708, WAR 1.85를 기록했다. 큰 경기에 강한 김재호는 이번 한국시리즈에서 타율 0.421, 8안타(1홈런), 7타점, 4볼넷으로 얼어붙은 두산 타선에서 고군분투했다. 팀은 아쉽게 패하며 준우승에 그쳤지만 그의 활약을 대단했다.


포스트시즌 김재호의 맹활약은 가족의 힘이라고 봐도 될 것이다.


김재호는 경기 시작 전후 항상 그물을 사이에 두고 가족들과 함께했고, 타석에 들어서기 전에도 관중석에 앉은 가족을 보고 미소를 보였다.


특히 안타를 치며 가족들을 향해 하트 세레머니를 하며 사랑꾼 면모를 발휘했다.


김재호는 하트 세리머니는 "아내가 뱃속에 셋째를 품고도 아들과 딸을 데리고 경기장에 왔다. 아이들의 엄마이기도 하지만 내가 사랑하는 사람이라는 것도 느끼게 해주고 싶었다"고 말하며 자상한 아버지이며 남편의 모습을 보였다.


또 "아내를 잘 만나서 기쁨도 누린다. 아내가 내조를 정말 잘해줬다. 이런 힘든 경기에서 좋은 활약을 한 것도 모두 아내 덕이다"며 "가족들에게 한국시리즈에서 활약하는 모습을 보여주게 돼 정말 행복하다"고 말하기도 했다.


가족의 힘으로 여전히 리그 최고의 유격수로 평가받는 김재호는 2할대 후반의 타격과 발군의 유격수 수비 능력, 큰 경기 경험과 센스 그리고 리더십까지 가지고 있기 때문에 충분히 내야 센터라인을 보강을 원하는 팀에서 제안이 올 수도 있다.

김재호는 선수생활의 마지막이 될 수도 있는 이번 FA를 통해 어느팀에서 뛰게 될지 궁금해진다.

[가족과 함께한 한국시리즈 김재호의 활약. 사진 = 유진형 기자 zolong@mydaily.co.kr]

유진형 기자 zolo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수근 "아내 미인…개그맨 4명이 대시"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개그맨 이수근이 12살 연하 아내와의 첫 만남을 떠올렸다. 이수근은 11일 방송된 JTBC '1호가 될 순 없어'에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이수근이 등장하자 장도연은 "이수근이 국가대표 사랑꾼으로 유명하다. 술에 취해도 아내...
종합
연예
스포츠
함소원, '아내의 맛' 조작 논란에 사과→시...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다니엘 크레이그, “‘나이브스 아웃’ 속편 출연, 개런티 1117억 받는다”[해외이슈]
67살 성룡 “따뜻한 생일축하 감사, 다음 영화 위해 훈련중”[해외이슈]
‘미나리’ 스티븐 연, ‘겟아웃’ 조던 필 감독 새 공포영화 주연 물망[해외이슈]
‘블레이드 러너’ 숀 영 “리들리 스콧 데이트 거절했더니, 불편한 러브신으로 복수” 폭로[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공원로 101, 7층 (여의도동, CCMM빌딩)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