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이광수 얘기?'…이선빈 곤란케한 김종국 직구
'클래스 다른 특급 경호'…방탄, 살벌한 귀국길
아유미, 조세호에 진지한 고백 "남자로 보여"
'몸매 자랑할만해'…루나, 근육 꽉찬 뒤태
"데이트 목격"…전지현 이혼설, 왜 자꾸 나올까
43kg 이유비, 극세사 각선미 '팔로 걷네'
"취업 사기 수준"…웨인 루니, 어쩌다 이렇게 됐나
51세 박소현, 몸매 비결 고백하는데…'짠하네'
SSG 중심타선의 마침표, 한유섬·최주환 향한 기대&믿음[MD포커스]
21-06-15 09: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더 단순하게 타격을 하면 좋겠다."

SSG는 선발투수 세 명의 동시이탈에도 잘 버티고 있다. 그래도 아슬아슬하다. 궁극적으로 야수들이 공수에서 투수들을 많이 도와줘야 한다. 아무래도 힘 있는 중심타자들의 해결능력과 장타력이 가장 중요하다.

SSG는 13일까지 팀 타율 7위(0.255), 팀 득점권타율 최하위(0.236)다. 반면 팀 홈런 2위(73개), 팀 장타율 2위(0.413), 팀 OPS 4위(0.763). 고유의 컬러가 고스란히 드러난다. 특히 최정과 제이미 로맥, 추신수가 14홈런 40타점, 13홈런 34타점, 10홈런 31타점으로 팀 홈런과 타점 1~3위를 달리며 중심타자 노릇을 톡톡히 한다.

SSG에서 이들 다음으로 홈런과 타점이 많은 선수는 한유섬(8홈런 25타점)과 최주환(5홈런 20타점)이다. OPS도 0.802, 0.821로 팀 6위와 4위. 분전하고 있다. 단, 마운드 균열이 큰 SSG로선 장타력을 갖춘 좌타자 한유섬과 최주환이 좀 더 애버리지를 올리고 생산력을 발휘하면 우타자 최정, 로맥과 강렬한 시너지를 낼 수 있다.

한유섬은 애버리지가 살짝 떨어진다. 0.260. 득점권타율은 0.209로 좀 더 떨어진다. 김원형 감독은 조금 더 꾸준하게 실적을 내주면 좋겠다고 했다. "한번 좋은 타이밍이 오면 쭉 가야 하는데, 지금 성적만 보면 기대에 못 미치는 부분은 있다. 그래도 주전이고 팀에 필요한 선수"라고 했다.

타석에서 좀 더 확신을 갖고 과감하게 대처하길 바란다. 김 감독은 "단순하게 타격을 하면 좋겠다. 지금 공을 4~5개를 보는데 직구면 직구, 변화구면 변화구를 확신을 갖고 하나만 잡아야 한다. 그러면 좋은 결과가 나올 것이다"라고 했다.



최주환은 햄스트링 부상에서 돌아온 뒤 좀처럼 페이스를 찾지 못한다. 복귀 후 51타수 9안타 타율 0.176 1홈런 5타점 7득점. 시즌 초반의 좋은 흐름이 완전히 꺾였다. 초반에 많이 벌어놓은 덕분에 애버리지는 0.288로 준수하다. 그러나 득점권타율은 0.241. 부상 전후로 타격 밸런스에 미묘한 변화가 생겼다고 봐야 한다.

김 감독은 신뢰를 표했다. "타격능력을 갖춘 선수다. 우리가 기대하는 건 장타인데 지금은 홈런을 많이 치는 것보다 타석에서 안타생산능력을 더 보여주면 된다. 주환이가 한 방이 있는 건 알고 있다. 그래도 시즌 끝나면 홈런 20개는 칠 것 같다. 그 이상 바라는 것도 아니다. 20홈런만 쳐주면 팀에 큰 도움이 된다"라고 했다.

SSG의 최대장점은 추신수, 최정, 로맥, 최주환, 한유섬의 타순을 조정하면서도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다는 점이다. 최주환과 한유섬이 좀 더 힘을 내면 김 감독에게 더욱 다양한 타순구성 옵션이 생긴다. SSG의 여름 레이스 성패를 가르는 주요 지점이 될 수 있다.

[한유섬(위), 최주환(아래).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 DB]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아유미, 조세호에 진지한 고백 "남자로 보여"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가수 아유미가 개그맨 조세호에 대한 바뀐 생각을 공개했다. 개그우먼 홍윤화, 이은형, 신기루는 23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iHQ '별에서 온 퀴즈'('이하 '별퀴즈')에 출연했다. 이날 아유미는 "내가 아기 때부터 세호 ...
종합
연예
스포츠
방탄소년단(BTS), UN 총회 마치고 귀국 '...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겨드랑이 털이 왜? 마돈나 딸, 연이은 당당 노출 [해외이슈]
안젤리나 졸리, 브래드 피트 동의 없이 ‘1941억 부동산’ 매각 논란[해외이슈]
‘킬빌’ 우마 서먼 “10대 때 낙태했다, 가장 어두운 비밀” 고백[해외이슈]
‘45kg 감량’ 아델, 흑인 남자친구 전격 공개 “사랑스러운 커플”[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