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chinataiwanjapan
 
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이지현, 7살 子 발길질+"죽일 거야" 분노에…
김윤주 "남편 권정열, XX 때문에 극혐했다"
양준혁 "안방 갈 시간도 아까워서…" 후끈
[단독] 리그 중단 KIA만 반대…차명석 폭로
'말랐는데 반전이네'…이세영, 거대 볼륨 공개
조이, 감탄 나오는 전신샷 '비율 완벽해'
PAOK, 이재영·이다영 '공짜'로 영입했다
'매력 만점'…걸그룹 외국인 멤버 열전 [하드털이]
최형우 '빛바랜 14년 연속 두 자릿수 홈런…타점은 다 올렸는데[곽경훈의 돌발사진]
21-09-20 00:01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경훈 기자] '최형우가 14년 연속 두 자릿수 홈런의 고지를 밟았다'




기아 최형우는 19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진행된 LG와의 경기에서 1회초 1사 2루에서 LG 선발 임찬규를 상대로 113km 커브를 받아쳐 우측 담장을 넘기는 선제 투런포를 기록했다.

최형우는 맞는 순간 홈런임을 예측하며 배트를 공중에 던졌다. 시즌 10호로 14년 연속 두 자릿수 홈런을 때는 순간이었다. KBO리그 역대 7번째 기록이다.


최형우 개인적으로도 기쁜 홈런이지만 1회 선제 투런포로 기선제압 홈런이었다. 최형우를 비롯한 동료 선후배들이 더욱 기뻐했다. 1회부터 기분좋은 출발.


최형우의 활약은 1회초가 끝이 아니었다. 3-2로 뒤지던 5회초 1사 2,3루 KIA 최형우가 동점을 만드는 희생 플라이를 치고 있다. 기아의 19일 경기에서 기아의 3타점은 최형우의 손에서 전부 이뤄졌다.


아쉬움 가득한 경기. LG는 8회말 이재원이 좌중간 2루타를 터뜨리자 오지환이 투수 희생번트로 1사 3루 찬스를 만들었고 보어가 우익수 희생플라이를 날려 LG가 4-3 재역전을 시켰다. 그후 LG는 9회초 마무리투수 고우석이 등판해 무실점으로 KIA의 추격을 막았다.
혼자서 팀의 3타점을 다 만든 최형우는 아쉬움 가득한 표정으로 덕아웃에서 그라운드를 바라보고 있다.

한편 최형우는 지난 8월 29일 문학SSG전에서 KBO리그 역대 5번째이자 최연소(37세 8개월 13일)3500루타를 달성했고 최근 둘째 아이를 얻은 뒤 취약계층 아동 돕기에 1억을 기부했다.
곽경훈 기자 kphot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양준혁 "안방 갈 시간도 아까워…" 후끈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결혼 7개월 차인 야구계의 전설 양준혁이 19세 연하 아내 박현선과의 금실을 과시했다. 양준혁, 박현선 부부는 27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퍼펙트 라이프'에 출연했다. 이날 양준혁, 박현선 부부의 집에서 식...
종합
연예
스포츠
'스우파' 허니제이·리헤이·리정, 아는형님 ...
많이 본 정보
AD
포토에세이
더보기
더보기
해외이슈
안젤리나 졸리 15살 딸 샤일로, 엄마 드레스 빌려 입고 여신 미모 뽐내[해외이슈]
"모두 망쳐" 안젤리나 졸리 어설픈 붙임머리, 왜 그런가 보니 [해외이슈]
‘스타워즈’ 해리슨 포드, 이탈리아서 신용카드 분실…‘제다이의 기사’가 찾아줘[해외이슈]
우주소녀 미기, '삼각관계 스캔들' 터졌다···중국 발칵 [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