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댄서신에 일침' 팝핀현준, 2억 슈퍼카 사고에도 "쿨하게"…역시 대인배
21-11-26 06: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오윤주 기자] 가수 겸 공연예술가 팝핀현준(본명 남현준·42)이 대인배 면모를 보였다.

팝핀현준은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분 사고났어요ㅠㅠ 막히는 퇴근길 엉금엉금 가다 서다 중이었는데 버스 기사님께서 뒤에서 쿵"이라며 "번호판이 좀 찌그러졌지만 쿨하게 패쓰!! ㅋㅋ 저 잘한 거 맞죠?"라는 글을 남겼다.

이어 "#다들안전운전 #사고 #i8 #액땜 #슈퍼카" 등의 해시태그도 덧붙였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버스와 접촉사고가 난 팝핀현준의 B사 고급 승용차 모습이 담겼다. 영상 속 그는 "괜찮습니다. 들어가세요 사장님. 안전운전하세요!"라는 말로 버스 기사님에게 말을 거는 모습이다. 버스 기사는 웃으며 "고맙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인사했다.



이를 본 네티즌은 "왕 쿨가이. 정말 멋지십니다", "역시 너무 최고입니다. 배포가 크세요", "저라면 패스하지 못했을 텐데 마음이 넓으세요. 좋은 마인드를 이렇게 배워가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최근 팝핀현준은 '팝핑', '팝핀' 표기를 두고 불거진 사이버불링에 일침을 가해 화제를 모았다. 사건의 발단은 케이블채널 엠넷 '스트릿 우먼 파이터' 댄서 모니카가 한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팝핑'(Popping)에서 g를 빼서 '팝핀'(Poppin)이라고도 한다"고 설명하며 생겨났다. 이에 다수 댄서들이 전문성 부족으로 그를 저격했고, 곧 모니카에 대한 사이버불링 우려로 번졌다.

팝핀현준은 유튜브를 통해 "일단 모니카가 팝핑 장르를 폄하하거나 잘못 알려주려고 한 의도로 얘기한 게 아니다. 예능에서 나온 얘기로 이렇게까지 왈가왈부한다는 자체가 투머치"라며 "사이버불링한 댄서들은 사과하는 게 맞다. 그게 단순히 신을 위한 생각이었다 하더라도 그 행동은 잘못된 행동이다. 사이버불링으로 한 명을 저격하신 후배 댄서들은 속히 정중히 사과해 주시기를 선배로서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사진 = 팝핀현준 인스타그램] 오윤주 기자 sope@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제니 '블핑 팬 사인회 명당은 따로 있었네' [한혁승의 포
블랙핑크 제니가 팬 사인회 들어오지 못 한 자신의 바로 옆 팬과 즐거운 대화를 이어갔다. 그룹 블랙핑크(BLACKPINK) 25일 오후 서울 여의도 IFC 몰에서 진행된 정규 2집 앨범 '본 핑크(BORN PINK)' 발매 기념 팬 사인회에 참석했다. 제니...
해외이슈
‘총기사망사고’ 64살 알렉 볼드윈, 여덟아이 아빠 됐다 “막내딸 출산”[해외이슈]
“男프로듀서가 허벅지 만지고 가랑이 스쳐”, 40살 여배우 성추행 폭로[해외이슈]
“47살 디카프리오와 결별” 25살 카밀라 모로네, 어떻게 지내나 봤더니[해외이슈]
“이혼 취소, 둘다 행복해” 76살 실베스터 스탤론♥54살 제니퍼 플래빈 화해[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