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승리 눈물'과 함께 되찾은 '김하경의 미소'...그 미소는 오래 가지 않았다 [유진형의 현장 1mm]
22-01-19 10:5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광주 유진형 기자] 지난 경기를 마치고 김호철 감독의 따뜻한 위로의 스킨십에 참고 참았던 눈물을 쏟아냈던 김하경이 미소를 되찾았다. 하지만 그 미소는 오래가지 않았다.

IBK기업은행은 18일 광주페퍼스타디움에서 열린 도드람 2021-2022 V리그 4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페퍼저축은행에 세트 스코어 0-3(28-25 22-25 21-25) 셧아웃 패배를 당했다.

IBK기업은행은 토요일 경기를 마치고 일요일 바로 광주로 이동했다. 제대로 회복 훈련을 하지 못했다. 이런 타이트한 경기 일정은 주전 선수들의 나이대가 많은 IBK기업은행의 약점이었다. 휴식을 취했다고는 하지만 회복 속도가 더딜 수밖에 없었다.

경기 전 김하경은 페퍼저축은행 선수들의 따뜻한 축하를 받으며 환하게 웃었다. 김하경뿐 아니라 IBK기업은행 선수들의 표정도 아주 밝았다. 하지만 발은 무거웠다. 경기가 시작되니 리시브가 흔들리고 세터의 토스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다. 불안한 서브 리시브에 김하경 세터는 단조로운 윙공격에 의존했다. 지난 경기에서 외국인 선수다운 경기력을 보여줬던 산타나는 3일 만에 예전의 산타나로 돌아갔다.


김호철 감독은 단조로운 공격 진행에 답답해하며 작전타임 때마다 김하경 세터에게 여러가지 지시를 내렸다. 하지만 서브 리시브가 흔들리니 김하경 세터도 어쩔 도리가 없었고 김호철 감독도 잘 알고 있었다.

"아예 서브 리시브하지 말고 25개 다 먹든지..." 너무 답답한 나머지 선수들에게 화를 내며 이렇게 말했다. 경기 내내 팔짱을 끼며 매서운 눈빛으로 경기를 지켜보던 김호철 감독과 미소가 완전히 사라진 김하경이었다.

지난 경기를 기점으로 김호철 감독이 기대했던 "김하경이 조금은 편한 마음으로 경기를 하지 않을까"라는 생각은 3일 만에 물거품이 됐다.

경기 후 김호철 감독은 “내가 잘못한 것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 연습을 조금 더 했으면 나았을 것 같다. 내가 조절을 잘못한 것 같다"라고 아쉬워했다. 역시 훈련뿐이라는 게 김호철 감독의 생각이다. 김호철 감독의 IBK기업은행 바꾸기 훈련은 이제 다시 시작되었다.






[경기 전 환하게 웃었지만 경기가 시작되자 사라진 김하경의 미소. 사진 = 광주 유진형 기자 zolong@mydaily.co.kr]

유진형 기자 zolo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이효리, 파격적인 상의 탈의…역대급 노출에 깜짝
패션디자이너 요니P가 가수 이효리의 파격적인 노출 사진을 공개했다. 요니P는 2일 인스타그램에 "효리의 사진전 '우리가 몰랐던 이효리, 24년의 조각들' 11년 전인가 런던에서 서울 들어오자마자 보윤 언니 소개로 저녁을 먹다가 젤 먼저 친해...
해외이슈
남자로 성전환 35살 엘리엇 페이지, “여친 찾아요” 데이트 앱 등록[해외이슈]
“남친에게 사기당한 불쌍한 여동생” 킴 카디시안, 언니가 네 남편 찾아줄게[해외이슈]
“22살 미모의 여가수→41살 킴 카다시안 열애”, 남자들 짜증나게하는 피트 데이비슨의 능력[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조 알윈, 약혼했다! "5년 열애 결실"[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