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믿고 듣는 이미주 있어 편했다"…'놀뭐- 도토페' 토요태, '스알럽' 무대 최초 공개 [종합]
22-01-23 05:3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혼성 그룹 토요태가 '놀면 뭐하니?+'에서 데뷔 무대를 최초 공개했다.

22일 오후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도토리 페스티벌 두 번째 이야기가 그려졌다.

먼저 양정승, 노누, KCM이 '밤하늘의 별을..'로 그때 그 시절 추억을 소환했다. 양정승은 "떨린다. 감회가 새롭다. 말로 할 수 없는 감정"이라며 12년 만에 처음으로 무대를 선보인 소감을 전했다.

유재석은 민소매에 골무 모자를 쓰고 등장한 KCM을 향해 "나오는 걸 미리 알았는데 김보성 형이 왔나 싶었다. 예기치 못한 큰웃음을 줬다"라며 웃었다. 급기야 자리에 주저앉더니 "죄송하다. 찐웃음이 터지면 스스로 감당이 안 된다"라고 해 시선을 끌었다.

이어 "더 이상 꼬마가 아닌 멋진 아빠가 됐다"라는 소개와 함께 하하가 등장했다. 하하는 2007년 발매된 '키 작은 꼬마 이야기'로 도토리 감성을 불러일으켰고, 아이비는 '유혹의 소나타', '아하(A-Ha)'를 부르며 관객을 유혹했다.

오랜만에 무대에 오른 아이비는 "너무 긴장이 되더라. 티가 안 났냐. 실수할까봐 식은땀이 나고 떨렸다"라고 털어놨다. 이미주는 아이비를 향한 팬심을 고백하고는 '유혹의 소나타' 안무를 남다른 흥으로 보여주며 분위기를 달궜다.


토요태의 첫 완전체 무대가 펼쳐졌다. 유재석, 이미주, 하하는 데뷔곡 '스틸 아이 러브 유(Still I Love You)'를 통해 완벽한 합을 완성했다. 유재석은 "첫 무대를 했는데 생각보다 호흡이 괜찮았다. 믿고 듣는 보컬 미주가 있어서 편했다", 이미주는 "데뷔 무대여서 떨렸는데 팬 여러분이 같이 부채를 흔들어주셔서 힘이 났다"라며 감격했다.


성시경은 '좋을텐데'와 '우린 제법 잘 어울려요'를 들고 돌아왔다. 유재석은 "명곡이 많아 MBC에서 성시경 특별 콘서트 할 만하다"라며 칭찬했고, 겸손해하던 성시경은 "형 말이 다 맞다"라고 결국 인정했다. 신봉선은 유재석의 한 마디에도 절대 지지 않는 성시경을 두고 "안 그래도 SNS에 유재석 '꼰대설'이 있다"라고 해 웃음을 유발했다.

[사진 = MBC 방송 화면] 양유진 기자 youjinya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논란' 이효리♥이상순 카페 측 "대표님, 영업시간 중 오
가수 이효리(43)의 남편 가수 이상순(47)이 제주에 오픈한 카페가 논란인 가운데, 예약제 도입 안내와 더불어 영업시간 중 이상순이 카페를 찾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상순이 오픈한 카페 측은 3일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신중한 회의 끝에...
해외이슈
“여자에서 남자로 바꿔줘서 고마워” 35살 엘리엇 페이지, 넷플릭스에 감사인사[해외이슈]
“남친은 바람피웠지만” 클로에 카다시안, 38살 생일 사진만 400장 찍어 자축[해외이슈]
톰 크루즈 환갑 맞아, ‘탑건2’ 오디션 참가 F1 챔피언 루이스 해밀턴 응원[해외이슈]
“낙태가 내 삶을 구했다”, 자궁내막증 앓는 27살 유명 여가수 대법원 비난[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