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유재석, 연신 "미안하다" 사과한 사연 ('런닝맨')
22-01-23 11:4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이승길 기자] SBS ‘런닝맨’에서는 호랑이띠 게스트들과 함께한 추억 소환 타임이 펼쳐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는 호랑이해를 맞아 양세찬, 전소민과 동년배인 ‘호랑이띠 86라인’ 게스트들이 출격한다. 이들의 등장에 멤버들은 “옛날 생각난다”, “눈물 나려고 한다”라며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

한 게스트는 오프닝부터 김종국의 새로운 타깃이 돼 “예전에는 안 이랬는데. 관리 많이 했구나”라며 폭풍 공격을 받았다. 이에 ‘김종국의 애착 인형’ 양세찬은 “버텨! 널 좋아하는 거야!”라며 김종국 견디기 노하우를 전수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다른 게스트는 유재석과의 과거 일화를 공개했는데, 이를 들은 유재석은 “미안하다”라며 어쩔 줄 몰라 했고, 오프닝 사상 유재석의 귀가 빨개지는 초유의 사태가 벌어졌다. 이에 멤버들도 유재석 놀리기에 열을 올렸다.

뿐만 아니라 과거 SBS 인기 예능 프로그램인 ‘X’맨을 뒤흔들었던 게스트들은 그때 그 시절을 완벽 재현한 추억의 댄스 신고식으로 흥 바람을 일으켰다. 그 어느 때 보다 ‘범’상치 않은 흥이 넘쳐난 이번 레이스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23일 오후 5시 방송.

[사진 = SBS 제공] 이승길 기자 winning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나 임산부 같아요?"…간미연, 지하철서 자리 양보 받고
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방송인 간미연(40)이 지하철에서 겪은 일화를 전했다. 25일 간미연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근데 나 임산부 같아요? 할머니가 나 보고 앉으라고…"라며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에 등장한 간미연은 지하철 문에 비...
해외이슈
“마릴린 먼로 드레스 찢었다”, 41살 킴 카다시안 고소당해[해외이슈](종합)
“브래드 피트를 시체로 만들어”, 최악의 인터뷰 비난 쇄도[해외이슈](종합)
“킴 카다시안 두달만에 10kg 감량” 비난 쇄도, 그러다 죽는 사람도 있어[해외이슈](종합)
“브래드 피트 죽이고 시체를 게재해?” GQ 커버사진 비난 폭주[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