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황의조, 리그1 한국 선수 개인 최다골 기록 경신…스트라스부르전서 멀티골
22-01-23 23:4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 보르도의 공격수 황의조가 프랑스 리그1에서 대기록을 작성했다.

황의조는 23일 오후(한국시간) 프랑스 보르도에서 열린 스트라스부르와의 2021-22시즌 프랑스 리그1 22라운드에서 전반전에만 멀티골을 터트리는 맹활약을 펼쳤다. 황의조는 프랑스 리그1에서 개인 통산 26호골을 터트리며 박주영이 보유하고 있던 한국인 프랑스 리그1 개인 최다골 기록을 경신했다.

황의조는 스트라스부르를 상대로 전반 17분 선제골을 터트렸다. 황의조는 왼쪽 측면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문전 쇄도하며 오른발 슈팅으로 마무리하며 골망을 흔들었다. 이후 황의조는 전반 39분 추가골까지 성공시켰다. 황의조가 페널티지역 오른쪽 외곽에서 왼발로 강하게 감아찬 슈팅은 골문 구석으로 들어갔다.

황의조는 스트라스부르전 추가골과 함께 프랑스 리그1 개인 통산 26번째 득점에 성공했다. 황의조는 올 시즌 프랑스 리그1에서 8호골을 터트리며 득점행진을 이어간 가운데 보르도는 스트라스부르를 상대로 전반전을 3-1로 앞서며 마쳤다.

[사진 = AFPBBNews] 김종국 기자 calci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40살' 구혜선, 성균관대 11학번의 눈물 "기말고사 파
배우 구혜선(39)이 눈물 젖은 근황을 전했다. 지난 25일 구혜선은 "기말고사 파이팅"이라며 우는 모양의 'ㅜㅜ' 이모티콘을 덧붙였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구혜선의 모습이 담겼다. 잡티 하나 없이 뽀얀 피...
해외이슈
브래드 피트가 만든 와인, “세계에서 가장 마시고 싶은 프로방스 로제” 선정[해외이슈]
‘지지 하디드♥’ 디카프리오, 칸에서 37살 이리나 샤크와 데이트 “양다리?”[해외이슈]
‘인어공주’ 할리 베일리, 남친과 뜨거운 키스영상 공개 “남편 만나서 행복해”[해외이슈](종합)
샤론 스톤, 과도한 노출 ‘디 아이돌’ 호평 “릴리-로즈 뎁 연기 잘하더라”[해외이슈](종합)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