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박찬민 딸 민하, 사격대회 우승 "내 기록 넘고파…최종 목표=올림픽" ('피는 못 속여')
22-01-25 08:1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골프 여제' 김미현을 만난 민주X미나부터 '사격 천재' 민하의 대회 모습까지, '피는 못 속여'가 '스포츠 2세'들의 일상과 속 깊은 이야기를 공개해 시청자들의 폭풍 공감을 불러일으켰다.

지난 24일 방송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슈퍼 DNA 피는 못 속여' 3회에서는 골프장에서 운명적 만남을 가진 '체육 천재' 민주(김병현 딸)와 미나(이형택 딸)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시청률은 닐슨코리아 집계 결과 유료방송가구 기준, 3.1%(수도권), 2.7%(전국)를 기록해 방송 3회만에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 상승세를 이어갔다. 또한 방송 직후 포털 사이트와 SNS에는 김병현X이형택X박찬민 부녀의 이야기가 영상과 뉴스, 기사 등으로 대거 등장해 뜨거운 화제성을 입증했다. 특히 방송에서 언급된 김미현 아들과 강호동 아들 시후에 대한 반응도 폭발적이었다.

첫 번째 '슈퍼 DNA'의 주인공은 이형택 딸 미나였다. 지난주 방송에서 미나는 귀여운 외모는 물론 축구-테니스 등 각종 스포츠를 섭렵한 천재성으로 '갓벽'한 스포츠 2세 스타의 탄생을 알렸다. 이날 방송에서도 미나는 이형택과 한 골프 연습장을 찾아 상담을 받았는데, 곧장 비거리 140m를 때려 '힘미나'의 저력을 과시했다. 이를 본 코치는 "(미나는) 그냥 골프선수 시키자"며 입을 다물지 못했다. 이 와중에도 이형택은 "사실 저도 레슨을 안 받고 필드에 나갔다"며 풀스윙을 날리는 등 본인 자랑에 집중해 깨알웃음을 안겼다.

골프 상담을 마치고 집에 돌아온 미나는 '매운맛 양대산맥'인 마라탕과 닭발을 폭풍 흡입했다. 12세 미나의 놀라운 먹방에 스튜디오 출연진 모두가 '동공대확장'을 일으켰고, 미나는 식사 후 "카바디도 해보고 싶다"고 말해 '스포츠 대디' 이형택을 행복하게 만들었다.

이후 이형택X미나 부녀는 '김병현 딸' 민주가 김미현에게 '일일 레슨'을 받고 있다는 첩보를 입수하고 골프장을 기습 방문했다. 앞서 '골프 4개월 차' 민주는 아빠의 20년지기이자 '골프여제'인 김미현으로부터 "가르쳐주면 바로 소화한다"는 극찬을 받은 바 있는데, 골프를 취미로 배운 '골린이' 미나가 등장하자 '동갑내기' 민주와 미나는 묘한 긴장감을 형성했다.

잠시 후 미나가 김미현 앞에서 스윙을 선보였고, 김미현은 "뭐야! 너 진짜 대박이다.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일직선으로 멀리 날아가는 공을 보고 감탄을 연발했다. 미나의 실력에 '승부사' 민주도 이를 악물고 스윙에 집중했다. 곧이어 주니어 승부사들의 화려한 '스윙쇼'가 펼쳐졌다. 이 모습을 지켜본 MC 강호동은 "10년 안에 이 영상이 뉴스 자료영상이 될 것"이라고 단언했다.

김미현은 '골프 신동' 13세 아들도 언급하며 학부모끼리의 대화를 이어갔다. 그는 "작년부터 아들이 골프 선수를 하고 싶어 한다. 나의 센스를 닮은 것 같고, 힘도 굉장히 좋다"고 밝혔다. 이때 김병현은 김미현에게 "강호동 형 아들 시후는 어떠냐"고 물었다. 김미현은 "(시후) 얘기 많이 들었다"며 "다들 비거리가 엄청나다고 하더라"고 칭찬했다. 이에 김병현은 "시후는 천하장사가 되어도 좋을 것"이라고 말했고, 강호동은 쑥스러운 듯 "먹는걸 보면서 날 꼭 닮았다고 생각한다"며 '먹신 DNA'를 강조했다.

끝으로 김미현은 "(아이들의 가능성을) 평가할 때 냉정한 편인데 민주와 미나는 운동을 할 거면 골프를 해야 한다"고 호언장담했다. 이에 스튜디오에서는 '골프 천재'를 키우고 있는 김병현X이형택 및 MC 강호동이 '급' 대동단결해 훈훈함을 안겼다.

다음으로 박찬민의 딸 민하가 사격대회에 나서는 모습이 공개됐다. 16세 사격 천재로 성장한 민하는 이미 중등부 1등을 거머쥔 실력자. 항상 잘하고 있는 민하지만 아빠 박찬민은 아침부터 잔소리 폭격을 가했다. 그러면서도 '스위트'한 면모로 딸 민하를 챙겨줬고, 민하는 박찬민의 '메시지'를 묵묵히 들으면서 자신만의 루틴으로 침착하게 대회에 임했다.

민하는 본격 대회 시작 전 연습 사격의 첫발부터 10.9점 만점에 10.5점을 쏴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실전에 돌입한 민하는 경기 중반, 실수를 범해 순위가 10위까지 내려갔다. 애가 탄 코치는 민하를 벤치로 급히 불러냈고, 코치에게 자세 교정을 받은 민하는 이후부터 '쐈다 하면' 10점대로 안정된 사격을 발휘했다. 손에 땀을 쥐는 순위전이 이어지자 스튜디오에도 긴장감이 감돌았다.

김병현은 "진짜 힘든 스포츠"라고 혀를 내둘렀고, 강호동도 민하의 이름을 간절하게 부르는 등 모두가 '75분간의 사투'를 온 마음으로 응원했다. 결국 민하는 최종 순위 1위로 우승을 차지했다. 하지만 민하는 이날 스코어가 자신의 최고 기록에 못 미치는 성적이라며 "제 기록을 뛰어 넘는 것이 늘 목표다. 진짜 최종 목표는 올림픽"이라고 밝혀 모두를 뭉클하게 만들었다.

이어 방송 말미 예고편에서는 민주X미나와 김병현X이형택이 편을 나눠 스크린 골프 대결을 펼치는 장면이 공개돼 궁금증을 유발했다. 또 '축구 천재' 뉴페이스가 깜짝 등장을 예고하는가 하면, '이동국 딸' 재아가 부상으로 인해 수술을 권유받는 모습이 공개돼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특히 수술이 성공할 확률이 20% 정도 밖에 되지 않는다는 사실도 오픈돼 방송 전부터 많은 응원이 쏟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한편 채널A '슈퍼 DNA 피는 못 속여'는 '스포츠 스타' 이동국X김병현X이형택X남현희X박찬민과 '스포츠 2세'의 일상과 교육법을 공개하는 리얼 관찰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된다.

[사진 = 채널A 방송 화면] 정지현 기자 windfall@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최지우x최민호x이유미x정동원x하다인x피오 '뉴 노멀' 1분
제26회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의 폐막작인 정범식 감독의 신작 '뉴 노멀'(최지우, 민호, 이유미, 정동원, 하다인, 피오 주연)이 28일 온라인 예매를 시작함과 동시에 매진을 기록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영화 '뉴 노멀'이 폐막작으로 선정된 직...
해외이슈
“휴 잭맨, ‘데드풀3’ 출연하나” 깜놀 표정[해외이슈]
마블 퓨리국장, ‘낙태금지’ 흑인 대법관 맹비난 “너도 백인여자랑 결혼했잖아”[해외이슈]
“칼 들고 브리트니 스피어스 침실 들어가”, 전 남편의 충격적 가택침입[해외이슈]
미국 유명 여배우, 강에서 수영하다 사망[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