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맨유에서 재결합?…디발라 '호날두, 다가가기 어려운 선수'
22-05-17 12:24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종국 기자] 유벤투스에서 호날두와 함께 활약했던 디발라가 호날두의 까다로운 성격을 언급했다.

영국 데일리스타는 16일(한국시간) 호날두에 대한 디발라 인터뷰 내용을 소개했다. 유벤투스에서 7시즌 동안 활약한 디발라는 올 시즌이 종료된 후 유벤투스를 떠날 예정이다. 디발라는 16일 자신의 SNS를 통해 유벤투스와의 결별을 발표했다.

디발라는 지난시즌까지 유벤투스에서 호날두와 함께 활약하기도 했다. 디발라는 호날두에 대해 "다가서기 어렵다"며 "호날두와 나는 각각 유벤투스 통산 100골에 도전하고 있었다. 나는 한골을 남겨두고 있었고 호날두는 3골을 남겨 두고 있었다. 호날두는 항상 승리하는 것을 원한다. 훈련에서 조차 패한다면 몇분 동안은 다가서기 어려운 상태가 된다"고 언급했다.

유벤투스를 떠날 예정인 디발라는 프리미어리그 클럽 이적 가능성으로도 주목받고 있다. 데일리스타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도 디발라 영입설이 있는 클럽 중 하나다. 호날두와 디발라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다시 만날 수도 있다'고 언급했다.

이탈리아 매체 풋볼이탈리아 등은 16일 '디발라의 에이전트가 런던에서 이적 협상을 하고 있다. 토트넘, 아스날, 첼시 등이 디발라 영입에 관심이 있다'고 전하기도 했다.

[디발라와 호날두. 사진 = AFPBBNews] 김종국 기자 calcio@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홍혜걸, 여에스더 외모 지적 논란에 "인신공격 가하면 법
의학전문기자 홍혜걸이 아내인 의사 겸 사업가 여에스더의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홍혜걸은 4일 페이스북에 "예능프로에서 아주 친하게 지내는 사람을 오랜만에 만나 '얼굴에 주름 생기셨네요'라고 웃으며 말하는게 외모 비하인가요? 저들...
해외이슈
“여자에서 남자로 바꿔줘서 고마워” 35살 엘리엇 페이지, 넷플릭스에 감사인사[해외이슈]
“남친은 바람피웠지만” 클로에 카다시안, 38살 생일 사진만 400장 찍어 자축[해외이슈]
톰 크루즈 환갑 맞아, ‘탑건2’ 오디션 참가 F1 챔피언 루이스 해밀턴 응원[해외이슈]
“낙태가 내 삶을 구했다”, 자궁내막증 앓는 27살 유명 여가수 대법원 비난[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