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헌트’ 이정재♥정우성, 프랑스 칸을 홀린 청담부부 “비현실적 비주얼”
22-05-19 22:09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곽명동 기자]영화 ‘헌트’로 칸 국제영화제를 찾은 이정재, 정우성이 근황을 전했다.


이정재는 19일 인스타그램에 정우성과 함께 찍은 셀카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 이정재와 정우성은 카메라를 보고 활짝 웃으며 손을 흔드는 모습이다.


네티즌은 “청담부부” “비현실적 비주얼” “아름다운 우정” 등의 반응을 보였다.

'헌트'는 제75회 칸영화제(2022) 미드나잇 스크리닝 부문 공식 초청작으로, 19일 밤 12시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전 세계 최초 공개를 앞두고 있다.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이정재)와 김정도(정우성)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

이는 이정재가 무려 4년 동안 공들인 끝에 완성된 작품. 특히 이정재는 첫 연출 도전뿐만 아니라 시나리오 집필, 주연까지 1인 3역을 소화해 '헌트'를 탄생시켰다.

두 사람은 이 영화를 통해 '태양은 없다' 이후 22년 만에 조우했다. 이정재, 정우성 외에 배우 전혜진, 허성태, 고윤정 등이 출연한다.

[사진 = 이정재 인스타]
곽명동 기자 entheos@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건희, 18일 만에 모습 드러내…尹과 나란히 `태극문양
윤석열 대통령은 취임 이후 처음 맞는 제77주년 광복절 경축사를 관통하는 키워드는 '자유'였다. 윤 대통령은 경축식의 타이틀도 '위대한 국민, 되찾은 자유, 새로운 도약'으로 잡았다. 디지털타임스에 따르면 옅은 하늘색 넥타이에 태극 문양 ...
해외이슈
“73억 저택 도둑 맞아”, 52살 머라이어 캐리 휴가 갔다가…[해외이슈]
“시어머니와 며느리는 냉전중”, 23살 아들은 팔에 아내사랑 문신 새겨[해외이슈](종합)
“적대적 관계지만 공동 육아 최선”, 피트-졸리 이혼전쟁에도 부모책임 다해[해외이슈]
“SNS로 정신건강 나빠져 앱 삭제”, 26살 톰 홀랜드 충격발표[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