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브레이브걸스 유정 "임신 잘할 수 있다" ('빼고파')
22-05-21 23:57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강다윤 기자] 그룹 브레이브걸스 유정이 생리 주기에 대해 이야기 했다.

21일 방송된 KBS 2TV '빼고파'에서는 첫 번째 합숙 후 10일 만에 다시 합숙소에서 만난 김신영과 하재숙, 배윤정, 고은아, 브레이브걸스 유정, 김주연(유튜버 일주어터), 박문치 여섯 멤버의 이야기가 공개됐다.


이날 고은아는 "나는 궁금했던 게 있다. 생리 주기가 어떻게 되느냐"고 물었다. 그중 유정은 "다이어트를 해도 주기가 안 좋아지거나 달라지거나 아니면 7일 이하나 이상으로 한 적이 없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이에 김신영이 "너는 신이 내린 건강함"이라고 말하자 유정은 "임신 잘할 수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멤버들이 당황하자 유정은 "나중에"라며 수습했다.

김신영 또한 "나중에, 나중에 건강한 아이를 출산할 수 있겠다"며 맞장구쳤다. 강주연은 "축하드린다", 허재숙은 "굉장히 축하할 일이다. 축하받을 일이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사진 = KBS 2TV '빼고파' 방송 캡처] 강다윤 기자 k_yo_on@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치과의사♥' 이윤지, 아빠 병원 출근한 둘째 "조금만 먹
배우 이윤지(38)가 두 딸과의 행복한 일상을 전했다. 이윤지는 14일 인스타그램에 "주말 출근. 아빠 따라. 엄마한테 보고용 사진. 빵 조금만 먹고 와라"라며 둘째 딸 소울 양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소울 양은 아빠인 치과의사 정한울(3...
해외이슈
“73억 저택 도둑 맞아”, 52살 머라이어 캐리 휴가 갔다가…[해외이슈]
“시어머니와 며느리는 냉전중”, 23살 아들은 팔에 아내사랑 문신 새겨[해외이슈](종합)
“적대적 관계지만 공동 육아 최선”, 피트-졸리 이혼전쟁에도 부모책임 다해[해외이슈]
“SNS로 정신건강 나빠져 앱 삭제”, 26살 톰 홀랜드 충격발표[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