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전북 김상식 감독, 올블랙 김도균에게 "누구 죽이러 왔냐?"
22-05-22 18:2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수원종합경기장 이현호 기자] 절친한 사이인 김상식 전북현대 감독과 김도균 수원FC 감독이 경기 전에 신경전을 벌였다.

전북현대와 수원FC는 22일 오후 7시 수원종합경기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22’ 14라운드를 치른다. 최근 7경기에서 패배가 없는 전북과 5월 한 달 동안 승리가 없는 수원FC의 맞대결이다. 전북은 4위, 수원FC는 11위에 있다.

원정팀 전북은 일류첸코, 쿠니모토, 박규민, 김문환, 박승호, 김진규, 박진성, 이용, 홍정호, 윤영선, 송범근이 선발 출전한다. 홈 팀 수원FC는 김주엽, 김현, 니실라, 이기혁, 박주호, 박민규, 정동호, 신세계, 김건웅, 곽윤호, 박배종을 선발로 내세웠다. 이승우, 라스, 김승준, 유현 등은 벤치에서 대기한다.

경기 전 기자회견에 착석한 수원FC 김도균 감독은 “이기고자 하는 의지, 투혼이 중요한 핵심이다. 우리 홈경기다. 순위도 낮다. 선수들이 경기장에서 의지와 투혼을 보여준 충분히 승산이 있다”고 말했다.

김 감독은 “축구에서는 조금의 차이가 승부를 결정짓는다. 최근 우리 경기에서 의지와 투혼이 부족했다. 그런 면이 나와야 승리가 나올 수 있다”고 다짐했다.

이날 김도균 감독은 머리를 짧게 깎고 검정색 정장을 차려입고 왔다. 옷차림에 대해 “김상식 감독이 ‘누구 죽이러 왔냐’고 하더라. ‘너를 못 죽이면 내가 죽는다’고 답했다. 죽는 거 아니면, 죽이는 거다. 저 포함해서 모든 선수들이 투혼을 발휘해야 한다. 정신력을 강하게 준비했다”면서 굳은 의지를 내비쳤다.




[사진 =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수원종합경기장 = 이현호 기자 hhhh@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준호 '나래바'서 김지민에게 눈물 고백…박나래 "서로에
코미디언 커플 김준호와 김지민이 고백 과정을 밝혔다. 2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서는 코미디언 커플 김준호, 김지민이 게스트로 함께 했다. 이날 김준호는 김지민과의 결정적인 만남에 '나래바'가 있었음을 언급했다. 그는 "박나...
해외이슈
“남친에게 사기당한 불쌍한 여동생” 킴 카디시안, 언니가 네 남편 찾아줄게[해외이슈]
“22살 미모의 여가수→41살 킴 카다시안 열애”, 남자들 짜증나게하는 피트 데이비슨의 능력[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조 알윈, 약혼했다! "5년 열애 결실"[해외이슈]
‘해피투게더’ 이후 25년, “장국영은 퀴어의 전설”[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