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이찬원 “정호영 셰프에게 꼭 배우고 싶은 게 있어… 제주도 찾아갈 것” (‘당나귀 귀’)
22-05-22 18:58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임유리 기자] 가수 이찬원이 정호영 셰프에게 생선 손질하는 법을 배우고 싶다고 밝혔다.

22일 오후 방송된 KBS2TV 예능 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는 가수 이찬원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전현무가 “이찬원 씨 제2의 꿈이 요식업 사장님이라고 들었다”라고 하자 이찬원은 “난 아마 가수가 안됐으면 음식점을 하고 있었을 거다”라고 대답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김숙이 “부모님이 고향에서 요식업을 하시지 않았냐”고 묻자 이찬원은 “맞다. 20년 넘게 음식점을 하고 계셨고, 지금도 커피숍 하고 계신다”라고 밝혔다.

이에 김숙이 “요식업계 대부들이 여기 두 분 계신다”며 “정 셰프님 있고 대박이 나고 있는 김병현 사장님이 있는데 두 선배 중 누구한테 가서 일을 좀 배우고 싶냐”고 묻자 이찬원은 단 1초도 고민하지 않고 “정호영 셰프님”이라고 즉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정호영은 “확실히 이찬원 씨가 사람 볼 줄 아신다”며 기뻐해 폭소를 안겼다.

이어 정호영은 “이연복 셰프님도 칭찬 많이 하시더라. 같이 요리 프로그램 했는데 요리 진짜 잘한다고 하셨다”라며 이연복 셰프가 이찬원의 요리 실력을 칭찬했다고 밝혔다.

이찬원이 “내가 사실 정 셰프님한테 꼭 배우고 싶은 게 있는데 회 뜨는 거, 생선 손질하는 거를 내가 못한다”고 밝히자 정호영은 “딱 그게 내가 전문이다”라며 자신 있어 했다.

이에 이찬원은 “불러만 주시면 내가 진짜 제주도로 가겠다”고 선언해 놀라움을 안겼다.

[사진 = 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방송 캡처] 임유리 기자 imyou@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김준호 '나래바'서 김지민에게 눈물 고백…박나래 "서로에
코미디언 커플 김준호와 김지민이 고백 과정을 밝혔다. 2일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서는 코미디언 커플 김준호, 김지민이 게스트로 함께 했다. 이날 김준호는 김지민과의 결정적인 만남에 '나래바'가 있었음을 언급했다. 그는 "박나...
해외이슈
“남친에게 사기당한 불쌍한 여동생” 킴 카디시안, 언니가 네 남편 찾아줄게[해외이슈]
“22살 미모의 여가수→41살 킴 카다시안 열애”, 남자들 짜증나게하는 피트 데이비슨의 능력[해외이슈]
테일러 스위프트♥조 알윈, 약혼했다! "5년 열애 결실"[해외이슈]
‘해피투게더’ 이후 25년, “장국영은 퀴어의 전설”[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