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바지 무슨 일”…손흥민 두고 때 아닌 ‘패션 논쟁’ 왜?
22-05-26 01: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런던 유주 정 통신원] 골든부츠를 들고 화려하게 귀국한 손흥민의 공항 패션을 두고 해외팬들 사이에선 때 아닌 논쟁이 벌어졌다. 물론 농담과 장난에 지나지 않는 논쟁이다. 오버핏 진을 두고 ‘아들(Son)이 아빠 바지를 입었다’고 지적하는 식이다.

현지시간 지난 24일 영국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 홋스퍼 소식을 주로 다루는 매체 스퍼스웹은 트위터 공식 계정에 손흥민의 인천공항 입국 현장 영상을 올렸다. 이 게시물은 1300여 차례 리트윗 됐다. 이 과정에서 일부 팬들이 남긴 멘션들이 온라인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한국 스타일’에 익숙하지 않은 팬들은 손흥민의 패션을 지적했다. 이날 손흥민은 흰색 반팔 티셔츠와 통이 넓은 청바지를 입고 등장했는데, 많은 해외팬들은 특히 청바지의 핏을 문제 삼았다. 통이 좁은 스키니진은 한국에선 유행이 지난 것으로 평가받지만, 영국을 비롯한 유럽 등지에선 여전히 많은 남성들이 스키니진을 입고 거리를 활보한다.




트위터에선 “아빠 바지를 입은 손흥민(Son in dad jeans)”이라거나 “나폴레옹 다이너마이트 등장인물처럼 입었다”는 댓글도 눈에 띄었다. 나폴레옹 다이너마이트는 학교 생활 적응에 어려움을 겪던 엉뚱한 고등학생의 이야기를 담아 2004년 개봉한 미국 코미디 영화다.

또 다른 트위터 이용자는 “손흥민이 너무 지나치게 캐주얼해 보인다. 나라면 1000파운드(한화 160만 원)짜리 옷은 입었을 것”이라면서도 “계속해서 겸손한 모습을 보여 달라, 사랑한다”고 응원을 보냈다. “손흥민이 엄마 바지를 입고 너드(nerd, 괴짜) 안경을 쓴 채 평범한 사람인 척 하는 게 좋다”는 댓글도 달렸다.

한편 현지시간 25일 영국 매체들은 손흥민의 한국 귀국 소식을 앞 다퉈 전하고 있다. 데일리메일은 “손흥민이 ‘영웅이 귀환하는’ 대접을 받았다”면서 “손흥민은 이미 한국에서 우상으로 여겨지지만, 이번 귀국에선 그에 대한 찬사가 그 어느 때보다 강렬했다”고 썼다.

손흥민은 한국에서 잠시 휴식을 가진 뒤, 오는 30일 대표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사진 = AFPBBNews, 마이데일리 DB]
런던 유주 정 통신원 yuzujun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나는 솔로' 2기 순자, 과감+아찔한 비키니 노출에 깜
ENA PLAY '나는 솔로' 2기에 출연했던 순자가 과감한 노출로 주목받고 있다. 순자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비키니 사진과 헬스장에서 운동하고 있는 모습 등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순자는 파격적인 호피 무늬 비키니를 입고 볼륨 ...
해외이슈
‘남자로 성전환’ 35살 엘리엇 페이지 여친 곧 생길듯, “여권사진 대만족”[해외이슈](종합)
“용종 제거하다 생명 위협하는 췌장염 걸려” 46살 뮤지션, 극심한 통증 호소[해외이슈](종합)
남자로 성전환 35살 엘리엇 페이지, “여친 찾아요” 데이트 앱 등록[해외이슈]
“남친에게 사기당한 불쌍한 여동생” 킴 카디시안, 언니가 네 남편 찾아줄게[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