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서현X나인우, 운명 뛰어넘는 판타지 로맨스…2차 티저 공개 ('징크스의 연인')
22-05-25 17:4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정지현 기자]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징크스의 연인'이 운명을 뛰어넘는 판타지 로맨스를 예고, 첫 방송을 앞두고 시청 욕구를 끌어올리고 있다.

오는 6월 15일 오후 9시 50분에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징크스의 연인'(극본 장윤미 연출 윤상호) 측은 서현(슬비 역)과 나인우(공수광 역)의 파란만장 케미가 담긴 2차 티저 영상을 공개해 뜨거운 관심을 불러 모으고 있다.

25일 공개된 영상은 슬비(서현)와 공수광(나인우)이 놀이공원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에서 시작된다. 이어 "둘이 어떻게 만났어?"라는 스마일댁(황석정)의 질문에 슬비는 "운명처럼 만났어요"라고 답한다. 남들에게는 그저 재수 없는 남자인 공수광이, 슬비에게는 하나뿐인 왕자님으로 다가온다고 해 이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한 흥미를 유발한다.

그런가 하면 공수광은 악몽을 꾼 듯 놀라 "떨어져라 떨어져라 재수 없는 꿈아!"라고 발버둥치며 잠에서 깨어난다. 또한 비가 억수같이 쏟아지는 날 자신의 우산만 바람에 날아가며 재수 없는 일들이 끊이지 않고 일어나는 웃픈 상황이 벌어지기도. 도대체 왜 공수광에게만 이런 불행한 일들이 일어나는지 알 수 없어 그 이유가 궁금해진다.

한편 두 사람이 손을 잡자 슬비의 목걸이가 반짝반짝 빛이나 어떤 비밀이 담겨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이어 슬비는 "앞으로 우리 수광이는 행운의 남자가 될 거야!"라고 말해 앞으로 이들에게 펼쳐질 운명의 로맨스를 기대하게 한다.

이렇듯 징크스의 연인은 인생 자체가 불운한 공수광과 그런 공수광에게 행운의 여신이 되어주고자 하는 슬비에게 일어날 파란만장한 사건들이 드라마의 흥미를 높이고 있다. 누군가에겐 운명의 만남이지만, 누군가에겐 불행의 시작이 되는 얽히고설키는 슬비와 공수광의 운명이 어떻게 전개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징크스의 연인'은 불행한 자신의 삶을 숙명으로 여기고 순응하며 사는 한 인간 남자와 저주를 풀기 위해 미지의 세상 밖으로 뛰어든 여신이 잔혹한 운명을 뛰어넘으며 펼치는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로, 오는 6월 15일 오후 9시 50분에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사진 = KBS 2TV '징크스의 연인' 티저 영상 캡처 화면] 정지현 기자 windfall@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대표팀 트레이너 논란…손흥민 "모든 스태프들이 매 순간
손흥민이 카타르월드컵 16강에 함께한 대표팀 스태프들 모두에게 고마움을 나타냈다. 손흥민은 9일 자신의 SNS를 통해 '많은 응원, 성원, 관심에 감사의 인사를 드리고자 이렇게 글을 쓰고 있습니다. 4년이란 시간 동안 많은 것들을 노력하고 ...
해외이슈
“박서준 부인” 브리 라슨, 비키니 입고 사우나서 땀 흘려 “피트니스 퀸”[해외이슈]
성룡, “크리스 터커와 ‘러시아워4’ 제작중”…한때 이병헌 출연설도 나와[해외이슈]
‘원더우먼3’ 제작취소 이유 밝혀졌다, “감독이 스토리 변경 거부”[해외이슈](종합)
“‘아바타2’ 모션캡처, 마블 ‘타노스’와 비교도 안돼” 제임스 카메론 자신감[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