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이태양 쾌투→최정 솔로포→최정 투런포→추신수 스리런포→SSG 5연승 질주 'KIA 5연승 저지'[MD광주]
22-05-27 21:35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광주 김진성 기자] 4연승 상승세를 탄 팀들이 만났다. 선두 SSG가 웃었다.

SSG 랜더스는 27일 광주 KIA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KIA 타이거즈와의 원정경기서 8-1로 이겼다. 5연승했다. 33승13패2무로 선두를 질주했다. KIA는 4연승을 마쳤다. 26승21패.

SSG 이태양이 엄청난 투구를 했다. 6이닝 5피안타 4탈삼진 1사사구 무실점으로 시즌 4승(1패)을 챙겼다. KIA 타자들에게 산발 안타를 맞았지만, 집중타를 최소화하며 완벽에 가까운 투구를 했다. 선발투수로서 완성도가 확연히 좋아졌다.

KIA 선발투수 임기영도 잘 던졌다. 7이닝 6피안타 7탈삼진 1사사구 2실점으로 패전투수가 됐다. 그러나 올 시즌 최고 투구 중 한 경기다. 타선 지원을 받지 못해 시즌 첫 승(3패)을 또 다시 미뤄야 했다.

SSG는 4회초 선두타자 최정이 임기영의 초구 슬라이더를 통타, KIA 챔피언스필드를 반으로 가르는 선제 결승 솔로포를 터트렸다. 6회초에는 선두타자 추신수의 좌중간 2루타에 이어 최지훈의 희생번트로 2사 3루 기회를 잡은 뒤 한유섬의 1타점 중전적시타로 도망갔다.

SSG는 8회초 최정이 유승철을 상대로 승부를 가르는 좌월 투런포를 터트려 경기를 정리했다. 이후 잘 던지던 이태양을 내리고 불펜을 가동해 승부를 마무리했다. KIA는 8회말 1사 2,3루 찬스서 황대인의 내야 땅볼로 1점을 얻는데 그쳤다. SSG는 9회초 추신수의 좌월 쐐기 투런포, 대타 하재훈의 좌측 1타점 3루타까지 터지며 대승을 자축했다.

[이태양.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 DB] 광주=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사람 죽는데 철없다""아직 중학생"…논쟁 부른 정동원
가수 정동원이 지난 9일 한강뷰 자택에서 집중호우로 불어난 한강 사진을 찍어 올리며 "자전거 못 타겠다"는 글을 남긴 것을 두고 네티즌들 사이에서 논란이 됐다. 중앙일보에 따르면 정동원은 전날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로 한강이 내려다보...
해외이슈
“시어머니와 싸우는게 사실이야?” 27살 베컴 며느리에 궁금증 폭발[해외이슈](종합)
“엠버 허드에 승리” 조니 뎁, 남자향수 브랜드 수백만 달러 재계약[해외이슈]
“유방암 고통으로 많이 고생”, 올리비아 뉴튼 존 사망 5일전부터 쇠약[해외이슈]
“13살 연하 남친과 헤어졌지만” 41살 킴 카다시안, 훌훌 털고 일에 매진[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