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회원가입 facebook youtube
1위팀 저력 인정한 한 남자 "팀 타율 확 높은 것 아닌데 찬스 잡으면…"
22-05-29 11:5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광주 김진성 기자] "팀 타율이 높지만, 확 높은 건 아니다."

KIA는 28일 광주 SSG전서 9-3으로 낙승했다. 선두 SSG를 상대로 4연패한 끝에 시즌 첫 승을 거뒀다. 5월 들어 흐름이 좋은 타선이 메이저리그 통산 90승을 자랑하는 이반 노바를 무너뜨렸다. 선발투수 이의리의 호투도 돋보였다.

김종국 감독은 SSG전 첫 승의 의미를 부여했다. 29일 광주 SSG전을 앞두고 "시즌을 치르다 보면 너무 한 팀에 약한 모습을 보이면 안 된다. 어제도 안 좋은 방향으로 흘렀다면 오늘도 쉽지 않았을 것이다. SSG전 연패를 빨리 끊어서 다행이다"라고 했다.

한편으로 김 감독은 선두를 질주하는 SSG의 저력도 인정했다. SSG는 팀 타율 0.251로 7위다. 4월에 활황세를 탔지만, 5월 들어 조정기를 거쳤다. 그럼에도 여전히 저력이 있다. 팀 득점권타율이 0.276으로 1위다.

김 감독이 주목한 대목이 이 부분이다. "SSG 타자들은 집중력이 좋다. 찬스를 잡으면 꼭 득점으로 연결하는 확률이 높다. 팀 타율이 확 높은 건 아닌데 집중력이 좋다. 선발진도 잘 돌아가지만, 타자들이 찬스가 오면 높은 집중력을 보여준다"라고 했다.

KIA도 득점권에서 특별히 나쁜 건 아니다. 0.262로 5위다. 다만 팀 타율이 0.271로 1위인 걸 감안할 때 득점권에서 살짝 응집력이 떨어지는 느낌은 있다. 일반적으로 득점권타율이 시즌 타율로 수렴할 가능성이 크다는 점에서 여전히 기대를 걸어볼 만하다.

[김종국 감독.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 DB] 광주=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송민호, 진짜 복권 당첨됐다…숫자 3개 일치? 당첨금 얼만
그룹 위너 멤버 송민호(29)가 복권에 당첨돼 인증샷을 공개했다. 송민호는 7일 새벽 인스타그램을 통해 복권 사진을 찍어 게재했다. 각 게임별로 숫자 세 개가 일치하면 해당 당첨금을 받는 형태의 복권인데, 송민호는 당초엔 "어? 잠깐만"이라...
해외이슈
크리스 에반스, “동성키스 비판하는 사람은 바보 멍청이” 직격탄[해외이슈]
‘킹스맨’ 테런 에저튼 “울버린 하고 싶다”, 마블과 협의[해외이슈]
“제니퍼 애니스톤, 경호원에 제지당한 인턴에게 인터뷰 시간 내줘” 훈훈한 미담[해외이슈]
“바람피워 낳은 아들 양육비도 안주면서” 31살 유명스타, 나이트클럽서 여자들과 파티[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곽명동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곽명동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