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류현진 없고 베리오스 부진해도 1414억원 사나이 있다…KKKKKKKKKK 폭발
22-06-28 11:2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1414억원 투수가 6월 마무리를 깔끔하게 했다.

케빈 가우스먼은 28일(이하 한국시각)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 로저스센터에서 열린 2022 메이저리그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홈 경기서 7이닝 4피안타 10탈삼진 2볼넷 무실점으로 시즌 6승(6패)을 따냈다. 평균자책점은 2.93.

가우스먼은 5년 1000만달러에 토론토와 FA 계약을 체결했다. 압도적인 성적은 아니다. 호세 베리오스와 원투펀치를 맡았으나 실질적 에이스는 알렉 마노아다. 그래도 몸값에 근접하는 활약을 펼치며 6월을 마무리했다.

사실 5월 6경기서 4승2패 평균자책점 2.72를 제외하면 4월과 6월에 승운이 좀 따르지 않았다. 4월 4경기서 1승1패 평균자책점 2.19를 기록했다. 5이닝 3실점, 6이닝 비자책에도 노 디시전이었다. 6월에는 6이닝 1자책에도 패전투수가 됐고, 6이닝 2실점에도 노 디시전이었다. 그 와중에 스스로 부진하기도 했다. 이날 전까지 4경기서 3패 평균자책점 5.50.

그러나 6월 마지막 경기서 보스턴 타자들에게 삼진 10개를 솎아냈다. 주무기 스플리터와 체인지업, 95~96마일 패스트볼의 조합이 돋보였다. 7이닝 동안 110개의 공을 던졌고, 스트라이크는 77개였다.

특히 10개의 탈삼진은 5월2일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홈 경기에 이어 올 시즌 자신의 한 경기 최다 탈삼진이다. 덕분에 1일 시카고 화이트삭스전 이후 거의 1개월만에 승수를 추가했다. 현지 시각 기준으로 6월 첫 승. 6월을 1승3패 평균자책점 3.96으로 마무리했다.

토론토는 류현진의 시즌 아웃, 호세 베리오스의 극심한 부진으로 시즌 전 선발진 운용구상이 완전히 어긋났다. 마노아가 맹활약을 펼치는 건 고무적이지만, 누군가 마노아를 받쳐줘야 한다. 현 시점에선 믿을 건 가우스먼 뿐이다. 토론토가 다행히 1414억원을 기분 좋게 회수할 수 있을 듯하다. 토론토는 보스턴을 7-2로 눌렀다.

[가우스먼. 사진 = AFPBBNEWS] 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대표팀 트레이너 논란…손흥민 "모든 스태프들이 매 순간
손흥민이 카타르월드컵 16강에 함께한 대표팀 스태프들 모두에게 고마움을 나타냈다. 손흥민은 9일 자신의 SNS를 통해 '많은 응원, 성원, 관심에 감사의 인사를 드리고자 이렇게 글을 쓰고 있습니다. 4년이란 시간 동안 많은 것들을 노력하고 ...
해외이슈
“박서준 부인” 브리 라슨, 비키니 입고 사우나서 땀 흘려 “피트니스 퀸”[해외이슈]
성룡, “크리스 터커와 ‘러시아워4’ 제작중”…한때 이병헌 출연설도 나와[해외이슈]
‘원더우먼3’ 제작취소 이유 밝혀졌다, “감독이 스토리 변경 거부”[해외이슈](종합)
“‘아바타2’ 모션캡처, 마블 ‘타노스’와 비교도 안돼” 제임스 카메론 자신감[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