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테스형 없는 타이거즈…최형우 클린업트리오 진입, 황대인&김호령 선발출전
22-07-03 15:53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인천 김진성 기자] 이제 KIA는 ‘테스형’ 소크라테스 브리토 없이 약 3~5주간 버텨야 한다. 김종국 감독은 국내선수들의 분전을 기대했다.

KIA는 3일 인천 SSG전서 박찬호(유격수)-김선빈(2루수)-나성범(우익수)-황대인(1루수)-최형우(지명타자)-박동원(포수)-이우성(좌익수)-김호령(중견수)-김도영(3루수)으로 선발라인업을 짰다. 김종국 감독은 평소 라인업 변동을 큰 폭으로 하지 않는 스타일이지만, 지금은 상황이 좋지 않다.

소크라테스가 2일 인천 SSG전 도중 김광현의 투구에 코뼈를 골절 당했다. 약 3~5주 정도 결장할 것으로 예상된다. 김종국 감독은 “이제 최형우가 좀 힘을 내주면 좋겠다. 중심타선에 자주 들어갈 것”이라고 했다.

실제 최형우는 6번에서 5번으로 이동했다. 아울러 2일 잔부상으로 결장한 황대인이 4번 타자로 복귀했다. 나성범~황대인~최형우는 현실적으로 소크라테스 없는 KIA가 꾸릴 수 있는 최적의 클린업트리오다.

최근 타격감이 그렇게 좋은 편이 아닌 이창진과 류지혁은 벤치에서 대기한다. 이우성과 김도영이 선발 출전한다. 아울러 이날 소크라테스 대신 1군에 올라온 김호령도 곧바로 선발 출전한다. 김호령은 수비만큼은 소크라테스의 공백을 완벽히 메울 수 있는 카드다.

[최형우. 사진 = 마이데일리 사진 DB] 인천=김진성 기자 kkomag@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장동건♥고소영, 아들딸 공개했다…딱 봐도 연예인 자녀
배우 고소영(49)이 남매의 근황을 전했다. 28일 고소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보라색 하트 이모티콘 세 개와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고소영의 아들, 딸의 모습이 담겨있다. 아빠를 닮은 초6인 아들의 듬직한...
해외이슈
“존 트라볼타, 사이언톨로지 거물 앞에서 남자 안마사와 키스” 충격 폭로[해외이슈]
“휴 잭맨, 울버린 복귀” 공식발표…‘데드풀3’서 라이언 레이놀즈와 호흡[해외이슈]
“28살 남친과 헤어지고 아무도 안사귄다”, 41살 킴 카다시안 고백[해외이슈]
58살 브래드 피트, 27살 연하 모델과 열애설 “바람피운 남편에 이혼소송 제기”[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