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youtube
"담배+술집서 남자 양쪽에 끼고 논다고"…소유, 씨스타 루머 맘 고생→불화 언급까지 ('돌싱포맨') [MD리뷰]
22-07-06 06:00
프린트 메일 글씨크게 글씨작게 facebook twitter google cyworld band





[마이데일리 = 김나라 기자]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서 가수 소유가 그룹 씨스타 활동 당시를 떠올렸다.

5일 오후 방송된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에는 데뷔 18년 차 김희철(슈퍼주니어), 16년 차 효연(소녀시대), 13년 차 소유 등 베테랑 아이돌들이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소유는 "씨스타 데뷔 초반에 우리 이미지가 너무 세서, 별의별 소문이 다 있었다. 그런 적이 없는데 우리가 풀 메이크업을 한 채 편의점에 가서 담배를 샀다더라"라고 토로했다.

씨스타를 둘러싼 황당한 루머는 이뿐만이 아니었다. 소유는 "술집에 가서 양쪽에 남자를 앉혀 놓고 술 마신다는 루머도 있었다. 이런 게 소속사에 제보가 들어왔다. 회사에서 확인 전화가 오니까, 그때부터 저희가 밖에 안 나가기 시작했다. 아예 안 나가고, 술을 마시더라도 회사에서 아는 한 곳에서만 마셨다"라고 밝혀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또한 소유는 "멤버들끼리 싸운 적이 있느냐"라는 질문에 솔직하게 답하기도. 그는 "생각해 보니까 보라 언니랑 싸운 적이 있긴 있다. 서로가 서로를 오해한 상황이 있었다"라고 이야기를 꺼냈다.

이어 "보라 언니가 대기실에 들어오기 전에, 제가 무대 의상을 먼저 골랐다. 그 옷에 맞게 머리를 수정하고 화장실에 갔다 왔는데, 보라 언니가 내가 고른 옷을 입고 있는 거야. 언니 입장에선 전혀 몰랐던 거다. 스타일리스트 언니한테 물어보니, 보라가 입는다고 하더라. '제가 먼저 말하고 갔잖아요' 하니까, 보라 언니가 그제야 알게 됐다. 근데 제가 그렇다고 언니에게 벗으라고 할 수도 없지 않나. 저도 좀 짜증이 나서 바람 쐬러 나가려 했는데 그때 마침 바람이 확 불어서 문이 엄청 세게 확 닫혔다. 근데 저도 당시엔 기분이 안 좋은 상태라 다시 문을 열고 언니에게 '이거 제가 세게 닫으려고 한 게 아니라 바람 때문이다'라고 말할 수가 없었다"라고 회상했다.

소유는 "제가 다시 들어왔을 때 결국 보라 언니가 먼저 '아무리 그래도 문을 세게 닫는 건 아니지 않냐. 이 옷 네가 입어'라고 했다. 그래서 제가 언니에게 아니라고, 괜찮다고 아까 문 세게 닫은 건 그런 게 아니었다고 바로 얘기를 했었다. 저희는 항상 이렇게 좀 빨리 풀었다"라고 말했다.

[사진 = SBS '신발 벗고 돌싱포맨' 캡처] 김나라 기자 kimcountry@mydaily.co.kr
- ⓒ마이데일리(www.mydaily.co.kr).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마이데일리 실시간뉴스
장동건♥고소영, 아들딸 공개했다…딱 봐도 연예인 자녀
배우 고소영(49)이 남매의 근황을 전했다. 28일 고소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보라색 하트 이모티콘 세 개와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고소영의 아들, 딸의 모습이 담겨있다. 아빠를 닮은 초6인 아들의 듬직한...
해외이슈
“존 트라볼타, 사이언톨로지 거물 앞에서 남자 안마사와 키스” 충격 폭로[해외이슈]
“휴 잭맨, 울버린 복귀” 공식발표…‘데드풀3’서 라이언 레이놀즈와 호흡[해외이슈]
“28살 남친과 헤어지고 아무도 안사귄다”, 41살 킴 카다시안 고백[해외이슈]
58살 브래드 피트, 27살 연하 모델과 열애설 “바람피운 남편에 이혼소송 제기”[해외이슈]
등록번호 : 서울 아00063    등록일 : 2005년 9월 15일    발행일자 : 2004년 11월 29일    편집인 : 이석희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민희
마이데일리(주) 서울시 중구 을지로 11길 15, 408호 마이데일리 (수표동, 동화빌딩)(우: 04543)    편집국대표전화 : 02-785-2935    전략기획실대표전화 : 02-785-2932